>
>
>
미주의 인상 : 조선 청년, 100년 전 뉴욕을 거닐다
김동성, 김희진 ㅣ 현실문화
  • 정가
14,800원
  • 판매가
13,320원 (10% ↓, 1,480원 ↓)
  • 발행일
2015년 01월 02일
  • 페이지수/크기/무게
216page/128*187*16/336g
  • ISBN
9788965641094/8965641098
  • 배송비
무료배송
  • 배송예정일
07/05(화) 배송완료예정
  • 현 보유재고
100 권 이상
  • 주문수량
  • 바로구매 북카트담기
  • 제휴몰 주문 시 고객보상, 일부 이벤트 참여 및 증정품 증정, 하루/당일 배송에서 제외되므로 참고 바랍니다.
  • 상세정보
  • 『미주의 인상』은 약관의 나이에 미국으로 유학을 떠난 김동성. 10년의 유학을 마치며 한 권의 책을 영문으로 출간했다. Oriental Impressions In America. 우리말로 옮기면 『동양인의 미국 인상기』다. 신시내티의 아빙돈 출판사(The Abingdon Press)에서 1916년에 ‘Dong Sung Kim’이라는 저자명으로 발간된 이 책은 한국인 최초로 발간한 영문 단행본으로 기록되고 있다. 미국 유학생 이승만과 노벨문학상 후보로 오른 강용흘보다도 한 걸음 앞섰던 것이다. 김동성은 이 책에 미국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에 대한 인상을 재치 있고 명랑한 어법의 글과 그림으로 담았다. 그로부터 100년이 지난 지금, 미국의 서고에서 빛바래가던 이 책을 우리말로 옮겨 세상에 꺼내놓는다.
  • 100년 전 미국으로 떠난 한국인 천재 유학생 김동성 그의 눈에 비친 아메리카의 풍경 ㆍ 1916년 ‘한국인 최초’로 미국에서 발간한 영문 단행본 Oriental Impressions In America의 우리말 번역 수록 ㆍ 1918년 한국어 일간신문 ≪매일신보≫에 연재한 [미주의 인상] 현대어역 수록 한 조선 청년이 뉴욕 항에 도착했다. 개성에서 출발해 아시아, 유럽 대륙을 거쳐 사우샘프턴에서 배를 타고 대서양을 건넜다. 1909년, 그의 나이 스무 살이었다. 기나긴 항해의 끝, 저 멀리 맨해튼의 높은 빌딩 무더기를 바라보며 이 조선 청년은 어떤 꿈을 품었던 것일까. 그의 이름, 김동성. 약관의 나이에 미국으로 유학을 떠난 그는 10년의 유학을 마치며 한 권의 책을 영문으로 출간했다. Oriental Impressions In America. 우리말로 옮기면 『동양인의 미국 인상기』다. 신시내티의 아빙돈 출판사(The Abingdon Press)에서 1916년에 ‘Dong Sung Kim’이라는 저자명으로 발간된 이 책은 한국인 최초로 발간한 영문 단행본으로 기록되고 있다. 미국 유학생 이승만과 노벨문학상 후보로 오른 강용흘보다도 한 걸음 앞섰던 것이다. 김동성은 이 책에 미국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에 대한 인상을 재치 있고 명랑한 어법의 글과 그림으로 담았다. 그로부터 100년이 지난 지금, 미국의 서고에서 빛바래가던 이 책을 우리말로 옮겨 세상에 꺼내놓는다. 근대 조선의 서양관, 근대 지성의 재발견 『미주의 인상』이라는 이 책의 제목은 1916년 미국에서 발간된 영문 단행본 Oriental Impressions In America를 저자 김동성이 직접 우리말로 옮긴 말이다. 김동성은 귀국 후인 1918년 2월, 당시 한국어 일간신문이었던 ≪매일신보≫ 에 자신이 미국에서 펴낸 책의 일부를 국한문체로 직접 번역해 5회에 걸쳐 연재했다. 당시의 연재명이 바로 ‘미주의 인상(米洲의 印象)’이었다. 그리하여 저자 스스로가 우리말로 번역한 이 말 『미주의 인상』이 책제목으로 선택되었다. 책의 구성을 살펴보면, 제1부에 Oriental Impressions In America, 우리말로 옮기면 『동양인의 미국 인상기』를 영어에서 현대 우리말로 옮겨 실었고, 제2부에 1918년 ≪매일신보≫에 연재된 <미주의 인상>을 당시 국한문체에서 현대 우리말로 옮겨 수록했다. 이 제2부는 저자 자신의 번역을 수록하고 있어 번역사에도 가치 있는 자료이다. 제3부는 1916년 영문 책자가 출간되었을 당시 미국 언론에 실린 서평을 영어에서 우리말로 옮겨 실었으며, 이 책의 번역자이자 해설자인 성균관대학교 국어국문학과 황호덕 교수의 해제를 덧붙였다. 또한 김동성이라는 인물을 재조명하기 위해 그의 유학과 삶의 궤적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사진 및 그림을 본문 앞쪽에 배치했다. 이 도판들 가운데에는 저자가 안창호에게 보낸 서신이나 1921년 저자가 ≪동아일보≫ 기자 시절에 한국인 최초로 국제기자대회에 참석해 부의장에 피선되고 미국의 대문호 허버트 조지 웰스와 찍은 사진같이 희귀한 도판들도 수록되어 있다. 제1부에 수록한 『동양인의 미국 인상기』(1916)의 대체적인 내용은 동서 비교 문화론에 가깝다. 의식주를 비롯한 미국의 생활문화, 미국인의 사랑과 결혼에 대한 생각과 현실, 여성과 가정에 대한 관찰, 대학 생활의 편린들, 정치와 언론 등 공공 영역에 대한 평가 등 조선이라는 세계의 변방, 식민지에서 온 한 동양인 청년이 미국이라는 거대한 땅에서 경험한 일들과 문화적 섭취들이 담담하고도 재치 있게 표현되어 있다. 1910년대 근대로의 입구에 서 있던 한국인이 가질 법한 미국관, 서양관의 일단을 보여주는 것이다. 특히 양성 평등이나 민주적 가치, 자유...
  • 『미주의 인상』을 펴내며 사진으로 보는 천리구 김동성 제1부 김동성의 『동양인의 미국 인상기』(1916) 감사의 말 | 머리말 | 서문 | 우리의 미국 여행 | 도시 | 시골 생활 | 교회 다니기 | 미국의 가정 | 춤 | 자동차 | 옷 | 개구리 다리 | 사고 | 우편배달부 | 사랑 | 여성 참정권 | 대학 사교 모임 | 대학 생활 | 야구 | 풋볼 | 대통령 | 남부 | 자유 | 유명한 미국인들 | 작가들 | 공공 도서관 | 신문 제2부 ≪매일신보≫의 <미주의 인상>(1918) 도미 | 시가지 | 도서관 | 의복 | 음식 제3부 『동양인의 미국 인상기』에 대한 미국 언론 리뷰 ≪캔자스시티 스타≫ | ≪보스턴 저널≫ | ≪아이다호 스테이츠먼≫ 해설 문화번역가 천리구 김동성, 그 동서 편력의 첫 화첩 한국인 최초의 영문 단행본 『동양인의 미국 인상기』에 대해 | 황호덕
  • 김동성 [저]
  • 1890년 개성에서 태어났으며, 호는 천리구(千里駒). 소년 시절이던 1906년 윤치호를 초빙하여 한영서원을 설립한 숨은 주역이다. 중국 쑤저우의 둥우 대학을 거쳐 미국으로 건너가 헨드릭스 대학과 오하이오 주립대학교, 신시내티 미술학교에서 10여 년간 유학했다. 미국 생활의 체험을 바탕으로 삽화를 곁들인 에세이집이자 한국인 최초의 영문 단행본 [동양인의 미국 인상기(Oriental Impressions in America)](1916)를 미국에서 출판했다. 귀국 후 [동아일보] 창간에 가담했고, 한국 최초의 해외 특파원, 한국 최초의 세계기자대회 참가기자, 연재만화가 및 기획자, 편집자, 번역가, 사전편찬가로 맹활약했다. [동아일보] 조사부장을 거쳐 [조선일보] 발행인 겸 편집인, [조선중앙일보]의 편집국장을 맡았으며, 이상협,안재홍과 더불어 한국 3대 기자로 꼽힌다.
    기자 활동과 더불어 최초의 한국어 언론학 개론서 [신문학](1924)와 뉴미디어 해설서 [라디오](1927), 한국인 최초의 한영사전 [최신선영사전](1928)과 영어학습서 [영어독학](1926)를 출간하기도 했다. 1936년 일장기 말소사건의 책임자로 언론계를 잠시 떠났다가 해방 후 합동통신사를 설립하며 언론계에 복귀했다. 단정 수립 후 초대 공보처장을 역임한 것을 계기로 정치계에 들어서 민의원, 국회부의장 및 임시의장을 지냈다. 초기 대한민국 외교 및 공보 설계자로서 경제시찰단, 한미친선사절단, 유엔총회 한국대표, 대통령 특사로 외교 무대에서도 활약했다.
    문필가이자 번역가로서 붓을 놓은 일이 없었는데, 영어와 한학 소양을 기반으로 [한문학 상식], [중국문화사], [삼국지연의], [서유기], [금병매], [열국지] 등을 우리말로 옮겼으며, 칭기즈칸을 소재로 한 영문소설 The Great Khan을 신문에 연재하기도 했다. 다양한 외국 경험을 바탕으로 [미국 인상기], [중남미 기행] 등 여행기도 남겼다. 천리구라는 호처럼 세계와 한국, 동과 서, 문화의 각 방면을 오가며 서로를 매개하고 번역하는 문화번역가의 삶을 살았고, 1969년 지병으로 타계했다.
  • 김희진 [저]
  • 성균관대학교에서 프랑스어문학과 영어영문학을 전공하고 동대학원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프랑스어문화권연구소 연구원과 출판·기획·번역 네트워크 ‘사이에’의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그래픽노블 『초속 5000킬로미터』 『바스티앙 비베스 블로그 1, 2』 『여장 남자와 살인자』 등과 『프리다 칼로』 『여자의 가방』 『송라인』 등 영어와 프랑스어로 된 책들을 옮겼다.
  • 전체 0개의 구매후기가 있습니다.

인터파크도서는 고객님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과 반품에 드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케 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무료로 반품 됩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상품을 공급 받은 날로부터 7일이내 가능
공급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 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혹은 그사실을 알게 된 날 또는 알 수 있었던 날로부터 30일 이내
상품에 아무런 하자가 없는 경우 소비자의 고객변심에 의한 교환은 상품의 포장상태 등이 전혀 손상되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가능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구매확정 이후(오픈마켓상품에 한함)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물품의 가치가 떨어진 경우
포장 개봉되어 상품 가치가 훼손된 경우
다배송지의 경우 반품 환불
다배송지의 경우 다른 지역의 반품을 동시에 진행할 수 없습니다.
1개 지역의 반품이 완료된 후 다른 지역 반품을 진행할 수 있으므로, 이점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고상품의 교환
중고상품은 제한된 재고 내에서 판매가 이루어지므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오픈마켓 상품의 환불
오픈마켓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업체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시 반드시 판매자와 협의 후 반품 접수를 하셔야하며,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능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배송예정일 안내
인터파크 도서는 모든 상품에 대해 배송완료예정일을 웹사이트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인터파크 직배송 상품>
상품은 월~토요일 오전 10시 이전 주문분에 대하여 당일 출고/당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상품은 서울지역/평일 주문분은 당일 출고/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며,
서울외지역/평일 주문분의 경우는 오후 6시까지 주문분에 대하여 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단, 월요일은 12시까지 주문에 한함)
상품은, 입고예정일(제품출시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
~ 상품은 유통특성상 인터파크에서 재고를 보유하지 않은 상품으로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기준출고일:인터파크가 상품을 수급하여 물류창고에서 포장/출고하기까지 소요되는 시간
<업체 직접배송/오픈마켓 상품>
~ 상품은 업체가 주문을 확인하고, 출고하기까지 걸리는 시간입니다.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2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5일이내 출고가 시작되지 않을시, 오픈마켓 상품은 자동으로 주문이 취소되며, 고객님께 품절보상금을 지급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도서(중고도서 포함)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잡지/만화/기프트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를 함께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잡지/만화/기프트/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하시면 :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을 구매시 : 업체별로 상이한 배송비 적용

   * 세트상품의 경우 부분취소 시 추가 배송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북카트에서 배송비없애기 버튼을 클릭하셔서, 동일업체상품을 조금 더 구매하시면, 배송비를 절약하실 수 있습니다.
해외배송 안내
인터파크도서에서는 국내에서 주문하시거나 해외에서 주문하여 해외로 배송을 원하실 경우 DHL과 특약으로 책정된 요금표에
   의해 개인이 이용하는 경우보다 배송요금을 크게 낮추며 DHL(www.dhl.co.kr)로 해외배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해외배송은 도서/CD/DVD 상품에 한해 서비스하고 있으며, 다른 상품을 북카트에 함께 담으실 경우 해외배송이 불가합니다.
해외주문배송 서비스는 인터파크 도서 회원 가입을 하셔야만 신청 가능합니다.
알아두세요!!!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오픈마켓업체의 배송지연시 주문이 자동으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유통의 특성상 출고기간은 예정보다 앞당겨지거나 늦춰질 수 있습니다.
택배사 배송일인 서울 및 수도권은 1~2일, 지방은 2~3일, 도서, 산간, 군부대는 3일 이상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 0개
  •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