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
그랜드 캉티뉴쓰 호텔 
리보칭(李柏?), 허유영 ㅣ 비채 ㅣ 歡迎光臨康堤紐斯大飯店
  • 정가
15,800원
  • 판매가
14,220원 (10% ↓, 1,580원 ↓)
  • 발행일
2022년 03월 10일
  • 페이지수/크기/무게
388page/144*210*29/498g
  • ISBN
9788934975090/8934975091
  • 배송비
무료배송
  • 배송예정일
08/12(금) 배송완료예정
  • 현 보유재고
100 권 이상
  • 주문수량
  • 바로구매 북카트담기
  • 제휴몰 주문 시 고객보상, 일부 이벤트 참여 및 증정품 증정, 하루/당일 배송에서 제외되므로 참고 바랍니다.
  • 상세정보
  • “미스터리 마니아들이 원해온 모든 요소를 갖춘 작품!” 찬호께이 강력추천! 타이완, 홍콩 미스터리 소설 1위! 지구상에서 가장 재미있는 미스터리를 쓴다는 찬호께이 작가가 홍콩에서 발간되는 〈Metro POP〉을 비롯한 여러 지면과 2020 서울국제도서전을 통해 강력추천한 《그랜드 캉티뉴쓰 호텔》 한국어판이 드디어 출간되었다. 특급호텔 캉티뉴쓰의 사장 바이웨이둬가 산책로에서 총을 맞고 숨진다. 드나든 사람도, 단서도, 목격자도 없는 이상한 사건. 관리소와 CCTV로 겹겹이 막힌 산책로는 열린 밀실이나 다름없다. 마침 캉티뉴쓰 호텔에 있던 네 사람이 각자 다른 추리를 펼친다. 조류학자부터 괴도까지, 달라도 너무 다른 네 사람의 엇갈린 추리가 하나로 맞춰지는 순간 상상도 못 한 진실이 드러나는데…. 신개념 밀실, 고도의 추리, 골 때리는 인물들! 지금, 가장 공정한 두뇌싸움이 시작된다.
  • 한 발의 총성, 각기 다른 네 명의 진술 …그러나 그들 모두 사실만을 말했다! 제1장 : 푸얼타이 교수 가장 먼저 입을 연 사람은 친구의 약혼식에 참여하기 위해 호텔에 묵고 있던 조류학자 푸얼타이 교수였다. ‘조류 셜록’으로 불릴 정도로 추리력이 뛰어나 종종 경찰의 수사를 돕는 그는 깎아지른 낭떠러지로만 보이는 단층절벽에 사람 한 명이 숨을 수 있는 공간이 있을 것이라 단언한다. 수색 결과 자신의 말이 사실로 드러나자 푸얼타이는 단호히 주장한다. “범인은 호텔 조경을 담당하던 황아투입니다. 그런데… 황아투가 숨진 채 발견되었다고요?” 제2장 : 뤄밍싱 경관 전직 경찰이자 지금은 사립탐정으로 일하고 있는 뤄밍싱은 도심에서 일어난 또 다른 살인사건을 조사하던 차 통화기록을 좇아 캉티뉴쓰 호텔에 왔다. 조사 결과 놀랍게도 두 사건은 서로 연관되어 있었고, 바이웨이둬는 킬러가 자신을 노린다는 걸 미리 알았다. 그는 이렇게 추리한다. “제3의 킬러가 바이웨이둬와 황아투 둘 다 죽인 겁니다!” 제3장: 거레이 변호사 이혼전문변호사이자 뤄밍싱의 전처(前妻)인 거레이는 피살된 바이웨이둬의 부인인 란니와 오랜 친구 사이다. 란니의 초대를 받아 함께 새해를 맞으려고 캉티뉴쓰 호텔에 왔지만 곧 란니에게 숨겨진 목적이 있음을 눈치챈다. 거레이는 이렇게 추리했다. “제3의 킬러는 한 사람만 죽였어요. 안 그런가요, 괴도 인텔 선생님?” 제4장: 인텔 선생 신출귀몰한 솜씨로 부유층만을 전문으로 털며 한 시대를 풍미한 전직 괴도 인텔 선생. 연기처럼 사라진 그가 캉티뉴쓰 호텔에 묵고 있다고? 정체가 탄로난 인텔 선생은 자신이 괴도 생활을 청산했으며, 아무도 죽이지 않았다고 항변한다. “이 자리에 사소한 사실 하나를 잘못 아는 사람이 있죠. 바로 그 사람이 또 한 명의 킬러입니다.” 탐정 VS 경찰 VS 괴도 VS 킬러 네 가지 추리가 만나는 순간 드러나는 의외의 진실! 천혜의 자연환경과 초호화 시설을 자랑하는 특급호텔 캉티뉴쓰. 송년 파티의 여운이 가시지 않은 1월 1일 새벽, 살인사건이 발생하며 소설은 시작된다. 호텔 사장 바이웨이둬가 산책로에서 조깅 중 총을 맞고 숨진 것. 유일한 단서는 갈비뼈 사이에 박혀 있는 총알뿐이고 CCTV와 관리사무소로 둘러싸인 산책로에는 누구도 드나든 흔적이 없다. 경찰 수사가 진행되면서 호텔 투숙객이자 명탐정으로 알려진 조류학 교수 푸얼타이, 전직 경찰 뤄밍싱, 변호사 거레이, 신비의 괴도 인텔 선생이 등장해 추리를 선보인다. 범인은 누구일까? 이것은 처음부터 계획된 살인일까? 그런데, 애초에 네 사람이 호텔에 모인 것부터가 이상한 일은 아닐까? 서로 다른 네 가지 사실이 하나로 합쳐지는 순간, 상상도 못 한 진실이 선명히 떠오르는데…. 네 사람의 추리에는 저마다 허점이 존재하고, 그 허점을 다음 장의 주인공이 메우며 사건의 진상이 드러난다. 그 흥미로운 과정을 직접 읽고 확인하시길! _찬호께이 네 명의 화자가 등장하는 《그랜드 캉티뉴쓰 호텔》은 다중시점만의 매력을 한몸에 갖춘 소설이다.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속 부다페스트 호텔이 캉티뉴쓰 호텔의 모델이 되었듯, 각 장의 인물들 또한 친숙해서 더욱 반갑다. 가장 먼저 추리력을 뽐내는 푸얼타이와 그의 조수이자 친구 웨이즈는 언뜻 보기에도 셜록 홈스와 존 왓슨을 연상케 한다. 고도비만에서 탈출하고자 칼로리와의 전쟁을 선포한 전직 경찰 뤄밍싱의 모습에서 로런스 블록이 창조한 캐릭터 ‘매튜 스커더’와 요 네스뵈의 안티 히어로 ‘해리 홀레’가 오버랩된다. 그뿐인가. 한 시대를 풍미한 ‘괴도 인텔’은 ‘괴도 뤼팽’의 오마주이고 살해당한 ...
  • 제1장 푸얼타이 교수 제2장 뤄밍싱 경관 제3장 거레이 변호사 제4장 인텔 선생
  • “내 관찰력과 추리력은 확실히 남다르죠. (중략) 형사 사건에서 난 항상 벌새의 날갯짓을 볼 수 있어요. 하지만 경찰들은 보잉777이 지나가도 보지 못하죠.” “재미있는 비유로군요. 고속카메라로 찍은 벌새를 텔레비전에서 본 적이 있습니다. 조금 큰 파리 같더군요. 전기파리채로도 때려잡을 수 있을 것처럼.” 차이궈안이 말했다. “그런데 명탐정들은 어떻게 가는 곳마다 살인사건이 일어나는지 모르겠습니다. 교수님에게 경찰을 붙여서 따라다니게 하면 살인사건을 미리 막을 수 있을까요?” “무림의 고수는 어느 객잔에 가든 또 다른 고수를 만나는 것과 같아요. 그러지 않으면 드라마가 나올 수 없으니까.” _65페이지 “푸얼타이는 범죄 연구가 인간을 이해할 수 있는 지름길이라고 했습니다. 범죄 수사를 돕는 건 더 사람다워지기 위해서죠. 그러지 않으면 조류 연구를 계속하지 못하고 언젠가는 등에 날개가 돋아 날아가버리고 말 테니까. 어쨌든 중요한 건 우린 보통의 친구 사이이고, 난 결혼을 앞두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아니! 여자하고요! 젠장!” _95페이지 푸 교수는 예리한 추리력으로 이 사건의 의문점을 해결했다. 우선 산책로에 떨어져 있는 아기새를 보고 범인이 사격한 위치를 알아냈고, 나아가 황아투를 범인으로 지목했다. 뤄밍싱은 그의 추리 과정을 들으며 고개를 끄덕였다. (중략) ‘단서 하나 없이 저격 지점을 추리해내다니 이 교수 제법인걸? 결론적으론 틀렸지만.’ 뤄밍싱은 속으로 생각했다. _201페이지 하지만 가장 중요한 부분에서 푸얼타이의 추리와 뤄밍싱의 정보가 충돌했다. 대체 황아투는 바이웨이둬를 죽인 범인일까, 아니면 바이웨이둬와 같은 희생자일까? 그의 머릿속에서 물음표가 떠나지 않았다. 푸얼타이는 자신만만하게 자신이 황아투를 찾아냈다고 말했다. 왕쥔잉은 기자들 틈에 섞여 경찰차 행렬을 따라 호수를 반 바퀴 돌고, 은닉된 동굴 입구에서 거의 한 시간쯤 기다린 뒤에야 들것에 실려 나온 시신의 백포 밖으로 드러난, 흰 운동화를 신은 두 발을 보았다. _359페이지
  • 리보칭(李柏?) [저]
  • 1981년 타이완의 도시 타이중에서 태어났다. 타이완 대학교에서 법학을 전공했다. 어렸을 때부터 글쓰기를 좋아해서 작가를 주업으로 삼고 부업으로 법률가로 일하는 삶을 꿈꾸었지만, 현실은 정반대이다. 미스터리 소설 《친애하는 당신(親愛的?)》《마지막 완행열차(最後一班慢車)》를 발표해 타이완 문학계의 새로운 강자로 떠올랐다. 다른 필명(李柏)으로 역사소설 《멸촉기(滅蜀記)》와 대중인문역사서 《물결 위를 걷다: 유비전(橫走波瀾:劉備傳)》을 발표하기도 했다. 블로그 blog.udn.com/kea0111 페이스북 facebook.com/poching0111
  • 허유영 [저]
  • 한국외대 중국어과 및 동대학 통역번역대학원 한중과를 졸업했다. 정부 및 기업체에서 중국어 번역 및 통역 프리랜서로 활동 중이다. 지은 책으로 '쉽게 쓰는 나의 중국어 일기장'이, 옮긴 책으로 '중국 황제 어떻게 살았나', '숫자와 장미', '한 걸음 밖에서 바라보기' 등이 있다.
  • 전체 0개의 구매후기가 있습니다.

인터파크도서는 고객님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과 반품에 드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케 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무료로 반품 됩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상품을 공급 받은 날로부터 7일이내 가능
공급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 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혹은 그사실을 알게 된 날 또는 알 수 있었던 날로부터 30일 이내
상품에 아무런 하자가 없는 경우 소비자의 고객변심에 의한 교환은 상품의 포장상태 등이 전혀 손상되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가능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구매확정 이후(오픈마켓상품에 한함)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물품의 가치가 떨어진 경우
포장 개봉되어 상품 가치가 훼손된 경우
다배송지의 경우 반품 환불
다배송지의 경우 다른 지역의 반품을 동시에 진행할 수 없습니다.
1개 지역의 반품이 완료된 후 다른 지역 반품을 진행할 수 있으므로, 이점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고상품의 교환
중고상품은 제한된 재고 내에서 판매가 이루어지므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오픈마켓 상품의 환불
오픈마켓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업체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시 반드시 판매자와 협의 후 반품 접수를 하셔야하며,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능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배송예정일 안내
인터파크 도서는 모든 상품에 대해 배송완료예정일을 웹사이트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인터파크 직배송 상품>
상품은 월~토요일 오전 10시 이전 주문분에 대하여 당일 출고/당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상품은 서울지역/평일 주문분은 당일 출고/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며,
서울외지역/평일 주문분의 경우는 오후 6시까지 주문분에 대하여 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단, 월요일은 12시까지 주문에 한함)
상품은, 입고예정일(제품출시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
~ 상품은 유통특성상 인터파크에서 재고를 보유하지 않은 상품으로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기준출고일:인터파크가 상품을 수급하여 물류창고에서 포장/출고하기까지 소요되는 시간
<업체 직접배송/오픈마켓 상품>
~ 상품은 업체가 주문을 확인하고, 출고하기까지 걸리는 시간입니다.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2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5일이내 출고가 시작되지 않을시, 오픈마켓 상품은 자동으로 주문이 취소되며, 고객님께 품절보상금을 지급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도서(중고도서 포함)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잡지/만화/기프트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를 함께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잡지/만화/기프트/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하시면 :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을 구매시 : 업체별로 상이한 배송비 적용

   * 세트상품의 경우 부분취소 시 추가 배송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북카트에서 배송비없애기 버튼을 클릭하셔서, 동일업체상품을 조금 더 구매하시면, 배송비를 절약하실 수 있습니다.
해외배송 안내
인터파크도서에서는 국내에서 주문하시거나 해외에서 주문하여 해외로 배송을 원하실 경우 DHL과 특약으로 책정된 요금표에
   의해 개인이 이용하는 경우보다 배송요금을 크게 낮추며 DHL(www.dhl.co.kr)로 해외배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해외배송은 도서/CD/DVD 상품에 한해 서비스하고 있으며, 다른 상품을 북카트에 함께 담으실 경우 해외배송이 불가합니다.
해외주문배송 서비스는 인터파크 도서 회원 가입을 하셔야만 신청 가능합니다.
알아두세요!!!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오픈마켓업체의 배송지연시 주문이 자동으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유통의 특성상 출고기간은 예정보다 앞당겨지거나 늦춰질 수 있습니다.
택배사 배송일인 서울 및 수도권은 1~2일, 지방은 2~3일, 도서, 산간, 군부대는 3일 이상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 0개
  •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