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아침 10분 영어 필사의 힘 
위혜정 ㅣ 더블엔
  • 정가
16,000원
  • 판매가
14,400원 (10% ↓, 1,600원 ↓)
  • 발행일
2022년 05월 30일
  • 페이지수/크기/무게
278page/141*205*19/430g
  • ISBN
9791191382143/1191382141
  • 배송비
무료배송
  • 배송예정일
06/28(화) 배송완료예정
  • 현 보유재고
100 권 이상
  • 주문수량
  • 바로구매 북카트담기
  • 제휴몰 주문 시 고객보상, 일부 이벤트 참여 및 증정품 증정, 하루/당일 배송에서 제외되므로 참고 바랍니다.
  • 상세정보
  • 아침 10분, 작은 변화와 성장을 위한 33가지 키워드 서울대 나온 엄마, 현직 영어교사의 필사 도서 85권을 소개합니다 새벽 시간, 영어 교사들의 모임에서 영어 소설책을 필사하기 시작한 저자는 읽기의 과정에 찾아든 변화를 놓치지 않았다. 필사는 깊이 있는 읽기를 가능하게 해주었고, 글쓰기의 연결고리가 되었다. ‘나’를 성찰하기 위해 시작한 영어 필사가 ‘학생’들을 위한 생각과 감성으로 근사한 울림의 키워드를 건져내게 해주었고, ‘내 아이’ 와 함께할 삶의 가치들로 모였다. 영어 소설책, 영어 그림책, 영시, 명언 등을 함께 필사하며 행복, 사랑, 이해, 나눔, 실행, 배움, 동행, 기여 등 소중한 33개의 키워드를 뽑고, 일상의 소소한 시선들을 함께 엮었다. 필사할 수 있는 메인 도서 32권과 ‘함께 읽으면 좋은 책’ 목록 53권을 소개하고 있으며, 본문 중간중간에도 명언과 명시를 많이 수록했다. 어른도 청소년도 영어에 자연스레 노출되어 생각을 풀어 놓게 되는 효과적인 방법, 영어공부를 하며 자기계발을 할 수 있는 습관, 하얀 백지에 인생을 깊이 눌러 쓰면서 서로 생각과 가치를 나누는 경험, 영어 필사를 통해 함께 누릴 수 있다.
  • ‘서울대 나온 엄마’ ‘함께하면 행복한 영어 선생님’ 위쌤의 영어 필사 이야기 Write On, Light On 천천히 읽기 위해 필사를 선택했고, 필사를 하며 깊이 읽기가 시작되었다. 원문 필사에 몰입할 수 있었던 것은 책 선정이 큰 몫을 했다. 첫 필사 책은 원문을 제대로 살려낸 번역본이 없기로 유명한 《The catcher in the Rye(호밀밭의 파수꾼)》이었다. 원문을 그대로 음미할 수 있도록 영어 공부를 해온 것에 감사한 순간이었다. 필사를 통해 한 권의 책이 마음속으로 오롯이 들어왔다. 느리지만 깊이 있는 머무름, ‘나’를 성찰하기 위해 시작한 영어 필사가 ‘학생’들을 위한 생각과 감성으로 근사한 울림의 키워드를 건져내게 해주었고, ‘내 아이’ 와 함께할 삶의 가치들로 모였다. What a splendid day! I believe the nicest and sweetest days are not those on which anything very splendid or exciting happens but just those that bring simple little pleasure, following one another softly, like pearls slipping off a string. 빨강머리 앤은 “정말로 즐겁고 행복한 나날이란 멋지고 놀라운 일이 일어나는 날이 아니라 진주알들이 알알이 한 줄로 꿰어지듯이, 소박하고 작은 기쁨들이 조용히 이어지는 날들”이라고 말하고, 위쌤은 이 글을 필사하며 ‘행복(일상이 배달하는 특별한 선물)’에 관한 글을 쓴다. “근사한 날은 특별한 이벤트에 끼워 넣는 날이 아니다. 그저 별일 없이 채워지는 매일의 일상, 소소해서 더 특별하다. 빛깔이 강하면 덧칠조차 할 수 없지만 은은한 일상은 다른 빛깔과 더해질 수 있다. 75억 인구 중에 나와 내 아이만이 만들어내는 유일한 다큐멘터리가 우리만의 빛깔로 제작된다니. 특별하게 포장하는 것은 우리 몫이다.” “Then which side wins?” “Love wins. Love always wins. Love each other or perish.” 어느 쪽이 이기냐는 질문에 “언제나 사랑이 이긴다”고 말해주는 모리 교수님의 글을 필사하며, 위쌤은 ‘사랑(인생에 꽂는 승기)’에 관한 글을 쓴다. “사랑이면 다 된다는 말, 결코 쉽지 않다. 내 아이의 태명이 사랑이었다. 그런데 두 번이나 잃었다. 더 이상 잃고 싶지 않아 소망으로 바꾸었다. 태명이 사랑에서 소망으로 바뀌니 아이가 태어나더라. 그만큼 사랑은 어려운 것이다. 하지만 소망이 내 품에 들어오면서 사랑이 함께 왔다. 그리고 그 사랑으로 다시 소망을 품게 된다. 그렇게 나는 사랑이라는 것을 배워간다. 매일 지지고 볶고 전쟁이 따로 없지만 모성이라는 정체 모를 사랑이 항상 나를 따뜻하게 데워준다. 보고만 있어도 실없이 웃으며 입이 벌어지는 사태. 진짜 바보같이 그런다. 대체 왜 그런 걸까?” 좋은 영어 문장들을 필사하며 사랑은 발신이 아니라 수신임을 알게 되고, 부모님과 함께했던 옛 시간도 가만히 끄집어 올려보며 시공을 초월해 변치 않는 사랑도 깨닫는다. 사랑하는 사람과의 이별을 생각하면서는 엄마와의 이별을 극복해가는 《무릎 딱지》의 어린 소년을 떠올리고, 《연금술사》를 필사하면서는 작가 자신의 ‘인생을 윤기나게 채워주는 기름 한 스푼’인 삶의 원칙을 지켜낸 결혼생활에 관해 글을 쓴다. ‘계획’이 아닌 ‘원칙’을 따르는 인생의 미학, 아등바등이 아닌 반들반들 윤기 나는 삶을 위해 기름칠을 하는 삶에 대해 생각해보게 한다. 《아침 10분 영어 필사의 힘》 책은 33개의 키워드에 맞는 영어 문장을 필사해볼 수 있는 공간이 있으며, 본문 중간중간에 언급되는 책 속 문장들도 밑줄 그으며 읽고 필사해보기 좋다.
  • 1장 서로의 삶을 포개어, 함께 1. 행복 (Happiness) : 일상이 배달하는 특별한 선물 - What a splendid day! 《Anne of Greengale》 2. 사랑 (Love) : 인생에 꽂는 승기 - Love wins 《Tuesdays with Morrie》 3. 인정 (Acceptance) : 기억 속 시공에 기대어 현재를 수긍하기 - He was a different person completely 《The color of my words》 4. 이해 (Understand) : 따뜻한 시선으로 인생길에 떨어진 삶의 조각 찾기 - He was just lonely 《Lost and Found》 5. 포용 (Embracement) : 더 넓은 원 그리기 - You are my most valued possession 《The legend of Bluebonnet》 6. 나눔(Sharing) : 기쁨으로 내어줄 때 잦아드는 온기 - The more he gave away, the more delighted he became 《The rainbow fish》 7. 함께 (Togetherness) : 끈끈하게, 단단하게 - They let go and soared 《The Little Yellow Leaf》 8. 초연 (Detachment) : 절망의 빛깔을 바꾸는 기적의 심폐 소생 - I wish I were my real self again! 《Sylvester and the magic pebble》 9. 관계 (Relationship) : 삶에 접선된 의미, 추억 짓기의 출발점 - She thought what a luck...
  • “I will!” said the Little Yellow Leaf. And one, two, three, they let go and soared. Into the waiting wind they danced. off and away and away. - 《The Little Yellow Leaf》 Carbin Berger, Greenwillow Books 지나간 어느 시점, 내 삶의 절단면을 같은 시공의 기억으로 포개어 맞출 수 있는 사람들이 소중해진다. 남들이 절대 알 수 없는, 우리만의 추억이 한 상 차려질 때, 뜨끈한 포만감에 겨워할 수 있다. 묵혀놨던 잡탕 기억 한 접시를 놓고도 만찬을 누릴 수 있다. 아련했던 기억의 양념들이 연쇄적으로 소환되어 혀끝으로 굴려보는 추억의 향미가 일품이다. - 60쪽 (함께: 끈끈하게, 단단하게) 중에서 The old woman thought a moment. She thought of all the old, dear friends with names whom she had outlived. She saw their smiling faces and remembered their lovely names, and she thought what a lucky old woman she was. “My dog’s name is Lucky,” she told the dog catcher. - 《The Old Woman Who Named Things》 Cynthia Rylant, Clarion Books 학기 초, 냉기와 온기를 품은 낯선 아이들이 한꺼번에 내 삶에 몰려든다. 번호와 지칭 대명사 가 아닌 이름으로 부르기 전까지 학생들의 인생은 나와 맞닿아 있지 않아 유격이 생긴 듯 거리감이 있다. 그래서 사진첩에 얼굴과 이름을 붙여 외우고 다녔던 적도 있다. 신기하게도 이름을 부르기 시작하면 관계가 맺힌다. 이름 매칭에 진땀을 빼고 있는 내 모습에, “제 이름 뭐게요?” 하며 장난스레 먼저 다가오는 녀석들은 바로 내 삶에 통째로 접선된다. 접점이 생길 때 아이들과 추억 짓기가 시작된다. 이름은 그렇게 중요하다. - 76쪽 (관계: 삶에 접선된 의미, 추억 짓기의 출발점) 중에서 I noticed the stillness. The view. The sky. The clouds. The sunset. And those colors! My goodness. It took a while, because there was no fastfoward option, but eventually the sun sank below the horizon. - 《The Couch Potato》 Jory John & Pete Oswald, HarperCollins 필사는 머무름이다. 눈으로만 후루룩 읽고 넘기던 텍스트가 손끝을 타고 머리와 가슴에 깊이 머무는 과정이다. 그래서 느리다. 내 인생과 꼭 닮았다. 성격은 급한데 인생 속도는 이상하리만치 남들보다 한 템포 늦었다. 교직 입문도, 결혼도, 출산도, 대학원도 그리고 작가의 꿈도…. 하지만 나는 큰 불만이 없다. 어차피 늦은 거 천천히 꾹꾹 눌러 발자국을 깊이 남기고 싶을 뿐이다. 꾹꾹 눌러 담는 깊이감이 나는 좋다. 양보다 질, 다독보다 슬로우 리딩이 더욱 매력적이다. - 94쪽 (성찰: 느리지만 깊이 있는 머무름) 중에서 When they reached the bushes, Uncle pointed out rocks ahead and told Salva walk as far as the rocks. Uncle continued in this way for the rest of the walk. Uncle helped him get through the desert that way, bit by bit, one step at a time. Perhaps Salva could get through life in the same way. - 《A long walk to water》 Linda Sue Park, Houghton Mifflin Harcourt 나의 영혼이 살아나면서 하고 싶은 일들이 생겨났다. 영어 교사가 되고 싶었다. 잘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유턴을 해야 하는 상황에 모두가 탐탁지 않은 반응을 보였다. “무슨 소리야, 시집이나 가!” 하시며 엄마조차도 반기를 드셨다. 교원자격증이 없었기 때문에 사범대 편입을 해야 했고 그 후엔 임용고사라는 큰 산을 넘어야 했다. 첩첩산중이었다. 합리적으로 따져봤을 때 꿈의 가격이 너무 비쌌다. 모두가 반대했던 건 비현실적...
  • 위혜정 [저]
  • ‘서울대 나온 엄마’라는 자격보다 ‘함께하면 행복한 나’가 되고픈 영어 선생님, ‘위쌤’. 2008년 인문계 고등학교에 발령받은 후 영어 수업에 대한 고민과 연구가 시작되었다. 경기도 교육청 ‘창의인성수업디자인 연구회’ 창립 멤버로 학생 활동, 표현 중심 수업을 구현하기 위해 끊임없이 연구하며 현재 연구위원으로 교사 대상 강의를 하고 있다. 학생들의 영어를 지도한 지 10년이 지나고 한 아이의 엄마가 된 후, 경력을 유지하며 아이의 유아기를 함께 보내기 위한 최선의 선택으로 서울대 대학원에 진학했다. 경기도 전체에서 10명의 교사에게 주어지는 기회, 꿈같은 대학원 파견의 길이 열리고 학업과 육아를 병행했다. 도서관을 내 집 드나들 듯 다니며 아이에게 수많은 영어 동화책을 읽어주었고, 학교 복직을 앞두고 새벽을 여는 모임과 영어 필사를 만났다. 영어 교사들의 모임에서 영어 소설책을 필사하기 시작했고, 문제 유형을 분석하며 정답을 찾기 위해 끊임없이 훈련하는 시험이 아닌, 그저 ‘영어’를 수단으로 삶을 이야기하고 싶어 학생들과도 영어 그림책, 영시, 명언 등의 텍스트를 골라 함께 필사를 하고 있다. 이른 아침, 영어 필사를 하며 자신을 돌아보는 생각 나눔을 통해, 많은 이들이 언어를 넘어서 그 안에서 녹아난 삶의 가치라는 보물까지 발견하는 기쁨을 향유하길 바란다._작가의 말
  • 전체 0개의 구매후기가 있습니다.

인터파크도서는 고객님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과 반품에 드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케 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무료로 반품 됩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상품을 공급 받은 날로부터 7일이내 가능
공급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 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혹은 그사실을 알게 된 날 또는 알 수 있었던 날로부터 30일 이내
상품에 아무런 하자가 없는 경우 소비자의 고객변심에 의한 교환은 상품의 포장상태 등이 전혀 손상되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가능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구매확정 이후(오픈마켓상품에 한함)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물품의 가치가 떨어진 경우
포장 개봉되어 상품 가치가 훼손된 경우
다배송지의 경우 반품 환불
다배송지의 경우 다른 지역의 반품을 동시에 진행할 수 없습니다.
1개 지역의 반품이 완료된 후 다른 지역 반품을 진행할 수 있으므로, 이점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고상품의 교환
중고상품은 제한된 재고 내에서 판매가 이루어지므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오픈마켓 상품의 환불
오픈마켓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업체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시 반드시 판매자와 협의 후 반품 접수를 하셔야하며,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능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배송예정일 안내
인터파크 도서는 모든 상품에 대해 배송완료예정일을 웹사이트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인터파크 직배송 상품>
상품은 월~토요일 오전 10시 이전 주문분에 대하여 당일 출고/당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상품은 서울지역/평일 주문분은 당일 출고/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며,
서울외지역/평일 주문분의 경우는 오후 6시까지 주문분에 대하여 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단, 월요일은 12시까지 주문에 한함)
상품은, 입고예정일(제품출시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
~ 상품은 유통특성상 인터파크에서 재고를 보유하지 않은 상품으로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기준출고일:인터파크가 상품을 수급하여 물류창고에서 포장/출고하기까지 소요되는 시간
<업체 직접배송/오픈마켓 상품>
~ 상품은 업체가 주문을 확인하고, 출고하기까지 걸리는 시간입니다.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2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5일이내 출고가 시작되지 않을시, 오픈마켓 상품은 자동으로 주문이 취소되며, 고객님께 품절보상금을 지급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도서(중고도서 포함)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잡지/만화/기프트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를 함께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잡지/만화/기프트/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하시면 :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을 구매시 : 업체별로 상이한 배송비 적용

   * 세트상품의 경우 부분취소 시 추가 배송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북카트에서 배송비없애기 버튼을 클릭하셔서, 동일업체상품을 조금 더 구매하시면, 배송비를 절약하실 수 있습니다.
해외배송 안내
인터파크도서에서는 국내에서 주문하시거나 해외에서 주문하여 해외로 배송을 원하실 경우 DHL과 특약으로 책정된 요금표에
   의해 개인이 이용하는 경우보다 배송요금을 크게 낮추며 DHL(www.dhl.co.kr)로 해외배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해외배송은 도서/CD/DVD 상품에 한해 서비스하고 있으며, 다른 상품을 북카트에 함께 담으실 경우 해외배송이 불가합니다.
해외주문배송 서비스는 인터파크 도서 회원 가입을 하셔야만 신청 가능합니다.
알아두세요!!!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오픈마켓업체의 배송지연시 주문이 자동으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유통의 특성상 출고기간은 예정보다 앞당겨지거나 늦춰질 수 있습니다.
택배사 배송일인 서울 및 수도권은 1~2일, 지방은 2~3일, 도서, 산간, 군부대는 3일 이상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 0개
  •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