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시사평론 영인본 세트 : (총 3권)
김상회(金尙會) ㅣ 한국서적유통
  • 정가
270,000원
  • 판매가
243,000원 (10% ↓, 27,000원 ↓)
  • 발행일
2022년 06월 30일
  • 페이지수/크기
1466page/152*220*0
  • ISBN
9791168870963/1168870968
  • 배송비
무료배송
  • 배송예정일
08/10(수) 배송완료예정
  • 주문수량
  • 바로구매 북카트담기
  • 제휴몰 주문 시 고객보상, 일부 이벤트 참여 및 증정품 증정, 하루/당일 배송에서 제외되므로 참고 바랍니다.
  • 상세정보
  • 《시사평론(時事評論)》은 1922년 4월 15일자로 창간된 시사평론지인데, 이는 당시 3대 신문의 하나였던 《시사신문(時事新聞)》사장 민원식(閔元植 1887~1921)이 애국청년에게 피살되자 신문은 폐간되고, 그 일간신문의 후신으로 나온 월간잡지이다. 잡지를 소개하기 전에 그 시대의 주변 상황과 그 우여곡절을 먼저 살펴보자. 3·1운동 후, 1919년 9월 제3대 조선총독으로 부임한 사이또(?藤實)가 소위 문화정책이라는 명분으로 1920년부터 조선인에게도 신문 발행을 허가했는데, 이때 《동아일보(東亞日報)》·《조선일보(朝鮮日報)》와 함께 《시사신문(時事新聞)》을 허가받아 발행인이 된 사람이 바로 민원식이다. 그는 당시 친일단체 ‘국민협회’ 회장이었고 이 신문은 곧 국민협회의 기관지가 되었다. 이제 《시사평론》창간호를 보기로 하자. 판권장을 보면 편집 겸 발행인 김상회(金尙會), 인쇄인 이영석(李永錫), 인쇄소 삼영(三英)사, 발행소 시사평론사(서울·수은(授恩)동 59), A5판 157면, 정가 50전이다. 일간신문이 월간잡지로 변신한 이 잡지의 창간사는 무어라고 썼을까? 권두언 〈살아나는 환희(歡喜)〉에서 몇 구절을 옮긴다.(한글 표기 및 띄어쓰기는 현행대로 고쳤음.) “솟아나는 황색(黃色) 유아(幼芽)는 연(軟)한 흙을 파(破)하고 살아나왔다. 살아나오기 위(爲)하여 영하(零下) 20도(度), 지하(地下) 3척(尺)의 동결중(凍結中)에서 사(死)를 면(免)하고자 한 큰 노력(努力)은, 미구(未久)에 큰 자연(自然)의 력(力)에 의(依)하여 지각(地殼)의 표면(表面)이 점점(漸漸) 따스해 오는 그 간극(間隙)을 돌격(突擊)하여 지피(地皮)를 파(破)하고 살아 나왔다. 인(人)이나 우(牛)나 마(馬)나 견(犬)이나 돈(豚)이나 초(草)나 목(木)이나, 온갖 생물(生物)이 살아나오는 거기는, 참담(慘憺)한 노력(努力)과 숭엄(崇嚴)한 고뇌(苦惱)가 있다. 살아나온 환희(歡喜) 그것은 절대(絶大)하다.〈중략〉 자(玆)에 《시사평론(時事評論)》은 생(生)하였다. 고뇌(苦惱)하고 고뇌(苦惱)하던 《시사평론(時事評論)》은 살아나온 절대(絶大)한 환희(歡喜)에 만(滿)하고 만(滿)하였다. 정치(政治)에 경제(經濟)에 사회(社會)에 문예(文藝)에, ······ 1800만(萬) 동포(同胞)를 위(爲)하여 건투(健鬪)코자 한다.(아연(阿然))〈하략〉” 사장도 떠나고 신문도 없어진 그 자리에서 생겨난 잡지의 창간사로 보면 되겠다. 목차를 본다. ‘휘필(揮筆)’ ··· 재등총독(齋藤總督), 〈사진 화보〉 ‘평화박람회(平和博覽會) 조선관(朝鮮館)’, 〈논문〉 ‘조선통치(朝鮮統治)에 관(關)한 사견(私見)’ ··· 김상회(金尙會)/ ‘조선(朝鮮)에 참정권(參政權)을 부여(附與)하라’ ··· 김아연(金阿然)/ ‘전후(戰後)의 이대사조(二大思潮)와 공정(公正)한 사조(思潮)의 비판(批判)’ ··· 丸山鶴吉(경무국(警務局) 사무관(事務官))/ ‘사회주의(社會主義) 관견(管見)’ ··· 성당(誠堂)/ ‘참정권(參政權)에 대한 오인(吾人)의 의식(意識)’ ··· 김의용(金義用)/ ‘조선(朝鮮)의 산업(産業)에 관한 방침급(方針及) 계획(計劃)의 경개(梗槪)’ ··· 西村保吉(식산국장(殖産局長)), 〈시사평론〉 ‘시사(時事)의 측면관(側面觀)’ 1) 고교내각(高橋內閣)의 전도(前途), 2) 재야당(在野黨)의 합동여하(合同如何), 3) 조선(朝鮮)의 참정권문제(參政權問題), 4) 지나(支那)의 남북통일(南北統一) ··· 팔면자(八面子), 〈문예〉 ‘청구일화(靑丘逸話)’ ··· 남하은(南何隱)/ ‘손각씨’ ··· 형생(炯生)/ ‘찰나적(刹那的) 철학(哲學)’ ··· 관수교인(觀水橋人)/ ‘고향(故鄕)으로부터 돌아와서’ ··· 설봉생(雪峰生)/ ‘순진(純眞)의 애도(愛道)’ ··· 신기루주인(蜃氣樓主人), ‘한시총원(漢詩叢苑)’ / ‘편...
  • 1권 - 제1 ∼ 3號 2권 - 제4 ∼ 6號 3권 - 제7 ∼ 9號
  • 김상회(金尙會) [저]
  • 김상회 (일본식 이름 豊原以尙, 1890년 4월 10일 ~ 1962년 5월 17일)는 일제 강점기의 언론인 겸 관료. 1906년 동산중학교를 졸업했다. 1921년 1월 국민협회 평의원으로 임명되었고 1922년 4월 국민협회 총무로 임명되었다. 1922년 4월부터 1923년 9월까지 국민협회 기관지 《시사평론》 편집 겸 발행인을 역임하는 동안 〈조선통치에 관한 사견(1~3)〉(시사평론 1922년 4월호, 1922년 5월호, 1922년 7월호), 〈토지소유권과 소작권〉(시사평론 1922년 8월호), 〈문화정치의 근본정신〉(시사평론, 1922년 9월호), 〈여사(如斯)히 하여 아 사회를 부활하라〉(시사평론, 1922년 11월호)를 기고했고 1923년 《시사평론》 사장 겸 주필을 역임하는 동안 〈회고와 예상의 중간의 입(立)하여〉(시사평론, 1923년 3월호), 〈경제생활의 개선과 부업〉(시사평론, 1923년 7월호), 〈정변과 재해〉(시사평론, 1923년 9월호)를 기고했다. 1924년 4월 16일 국민협회 상담역으로 임명되었다. 1929년부터 1930년까지 《매일신보》 편집국장 겸 《경성일보》 이사를 역임했으며 1931년 12월 《매일신보》 논설부 주임을 역임했다. 《서울프레스》 이사(1933년 ~ 1934년)와 《경성일보》 이사(1933년 ~ 1935년)를 역임했고 《매일신보》 논설부장 이사(1936년), 주필 겸 논설부장 이사(1937년), 이사(1938년)를 역임했다. 1938년 9월 1일부터 1945년 8월 15일 광복 때까지 조선총독부 중추원 참의를 역임했으며 1940년 3월 19일에 열린 창씨 개명에 대한 강연회에서 강사로 활동했다. 친일파 708인 명단의 중추원 부문, 민족문제연구소의 친일인명사전 수록자 명단의 중추원 부문과 언론/출판 부문,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가 발표한 친일반민족행위 705인 명단에 포함되었다.
  • 전체 0개의 구매후기가 있습니다.

인터파크도서는 고객님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과 반품에 드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케 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무료로 반품 됩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상품을 공급 받은 날로부터 7일이내 가능
공급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 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혹은 그사실을 알게 된 날 또는 알 수 있었던 날로부터 30일 이내
상품에 아무런 하자가 없는 경우 소비자의 고객변심에 의한 교환은 상품의 포장상태 등이 전혀 손상되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가능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구매확정 이후(오픈마켓상품에 한함)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물품의 가치가 떨어진 경우
포장 개봉되어 상품 가치가 훼손된 경우
다배송지의 경우 반품 환불
다배송지의 경우 다른 지역의 반품을 동시에 진행할 수 없습니다.
1개 지역의 반품이 완료된 후 다른 지역 반품을 진행할 수 있으므로, 이점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고상품의 교환
중고상품은 제한된 재고 내에서 판매가 이루어지므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오픈마켓 상품의 환불
오픈마켓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업체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시 반드시 판매자와 협의 후 반품 접수를 하셔야하며,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능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배송예정일 안내
인터파크 도서는 모든 상품에 대해 배송완료예정일을 웹사이트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인터파크 직배송 상품>
상품은 월~토요일 오전 10시 이전 주문분에 대하여 당일 출고/당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상품은 서울지역/평일 주문분은 당일 출고/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며,
서울외지역/평일 주문분의 경우는 오후 6시까지 주문분에 대하여 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단, 월요일은 12시까지 주문에 한함)
상품은, 입고예정일(제품출시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
~ 상품은 유통특성상 인터파크에서 재고를 보유하지 않은 상품으로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기준출고일:인터파크가 상품을 수급하여 물류창고에서 포장/출고하기까지 소요되는 시간
<업체 직접배송/오픈마켓 상품>
~ 상품은 업체가 주문을 확인하고, 출고하기까지 걸리는 시간입니다.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2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5일이내 출고가 시작되지 않을시, 오픈마켓 상품은 자동으로 주문이 취소되며, 고객님께 품절보상금을 지급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도서(중고도서 포함)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잡지/만화/기프트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를 함께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잡지/만화/기프트/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하시면 :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을 구매시 : 업체별로 상이한 배송비 적용

   * 세트상품의 경우 부분취소 시 추가 배송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북카트에서 배송비없애기 버튼을 클릭하셔서, 동일업체상품을 조금 더 구매하시면, 배송비를 절약하실 수 있습니다.
해외배송 안내
인터파크도서에서는 국내에서 주문하시거나 해외에서 주문하여 해외로 배송을 원하실 경우 DHL과 특약으로 책정된 요금표에
   의해 개인이 이용하는 경우보다 배송요금을 크게 낮추며 DHL(www.dhl.co.kr)로 해외배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해외배송은 도서/CD/DVD 상품에 한해 서비스하고 있으며, 다른 상품을 북카트에 함께 담으실 경우 해외배송이 불가합니다.
해외주문배송 서비스는 인터파크 도서 회원 가입을 하셔야만 신청 가능합니다.
알아두세요!!!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오픈마켓업체의 배송지연시 주문이 자동으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유통의 특성상 출고기간은 예정보다 앞당겨지거나 늦춰질 수 있습니다.
택배사 배송일인 서울 및 수도권은 1~2일, 지방은 2~3일, 도서, 산간, 군부대는 3일 이상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 0개
  •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