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World on Fire : How Exporting Free Market Democracy Breeds Ethnic Hatred and Global In
에이미 추아 ㅣ Anchor Books
  • 정가
21,800원
  • 판매가
19,620원 (10% ↓, 2,180원 ↓)
  • 발행일
2004년 01월 06일
  • 페이지수/크기
346page/132*203*0
  • ISBN
9780385721868/0385721862
  • 배송비
무료배송
  • 배송예정일
08/17(수) 배송완료예정
  • 주문수량
  • 바로구매 북카트담기
  • 제휴몰 주문 시 고객보상, 일부 이벤트 참여 및 증정품 증정, 하루/당일 배송에서 제외되므로 참고 바랍니다.
  • 상세정보
  • "A riveting and original book that challenges key tenets of American political faith." ?The Baltimore Sun “World on Firedeserves to be widely read. It is a welcome antidote to the recycled mantras of the market-cheering right and the tired rhetoric of the anti-globalization left.” ?The American Prospect “Fascinating and disturbing . . . with an authority born of rigorous research.” ?BusinessWeek "Provocative, evocative, nuanced, and highly readable. . . . Amy Chua deserves our gratitude." ?The Washington Post "Superb. . . . Encourages us to confront the world as it is, and our actual place in it, with a humane and intellectually formidable imagination." ?The New York Observer “This hard-hitting book should be read by everyone who still imagines that free markets can solve all the world’s ills. Chua’s work is provocative, creative, and important; it turns conventional wisdom on its head, and no one interested in globalization can afford to ignore it.”?Barbara Ehrenreich, author of Nickel and Dimed: On (Not) Getting By In America “Provocative. . . . Shocking. . . . It should make Americans think twice about exporting their political culture wholesale without a thought of who dislikes whom.”?Seattle Times “[World on Fire] makes for compelling reading and sounds a sobering warning that should be heeded by all supporters and critics of globalization.” ?Milwaukee Journal?Sentinel “A profound book, written in plain English, and challenging the very foundations of some glib?and dangerous?assumptions behind American foreign policy. This book should be read in the highest circles of decision-making, as well as by all those who like to consider themselves ‘thinking people.’ It should provoke some re-thinking?and, for some, really thinking for the first time.”?Thomas Sowell, Hoover Institution, and author of Ethnic America, Race and Culture “A brilliant, groundbreaking assault on the prevailing wisdom that the American political and economic model is a one-stop solution to the world’s woes.” ?Elle “Grim and thoughtful. . . . A clear-headed incisive diagnosis of the many ethnic ills of the globalizing era.” ?Mother Jones “Clear and persuasive. . . . Chua is a careful, precise writer.” ?Salon “Chua’s book is a lucid, powerfully argued, and important contribution to the debate over the forces and factors shaping the twenty-first century world.” ?Strobe Talbott, President, The Brookings Institution, and author of The Age of Terror: America and the World After September 11 “A cogent analysis...convincingly reason[ed].”?The Boston Herald “Chua offers a fundamentally new perspective on how to help sustain globalization by spreading its benefits while curbing its most destructive aspects. . . . Compelling.” ?The Tampa Tribune “Remarkably illuminating. . . . I cannot think of another work over the past couple of decades that reveals more about the disturbing persistence internationally of racial and ethnic conflicts.” ?Randall Kennedy, author of Nigger...
  • 에이미 추아 [저]
  • 중국계 미국인 2세. 1987년 하버드대학교에서 국제법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듀크, 스탠퍼드, 뉴욕대학교을 거쳐 현재 예일대학교 법학 교수로 있다. 1990년 초반에 멕시코의 시장민영화를 컨설팅했고, 1998년 아시아 경제위기 동안 세계은행에서 일했다. 국제 경영과 인종 갈등, 국제관계 분야의 세계적인 전문가이며, 정계와 재계 그리고 학술계를 대상으로 활발한 강연을 펼치고 있다. 2003년에 출간한 《불타는 세계》는 <이코노미스트>가 선정한 ‘2003년 올해의 책’이 되었으며, 뉴욕타임스는 “시장과 민주주의의 확산이 세계 평화와 번영에 필수적이라는 오늘날의 교의에 가장 극적인 반론”을 펼친 책으로 호평을 했다.《제국의 미래》는 제국의 역사를 통해 오늘날의 제국인 미국의 일방적인 패권과 오만한 정책을 비판하고 미래의 제국을 예견한 책으로, 출간과 동시에 미국에서 큰 반향을 일으킨 문제작이다.
  • 전체 0개의 구매후기가 있습니다.

인터파크도서는 고객님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과 반품에 드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케 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무료로 반품 됩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상품을 공급 받은 날로부터 7일이내 가능
공급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 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혹은 그사실을 알게 된 날 또는 알 수 있었던 날로부터 30일 이내
상품에 아무런 하자가 없는 경우 소비자의 고객변심에 의한 교환은 상품의 포장상태 등이 전혀 손상되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가능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구매확정 이후(오픈마켓상품에 한함)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물품의 가치가 떨어진 경우
포장 개봉되어 상품 가치가 훼손된 경우
다배송지의 경우 반품 환불
다배송지의 경우 다른 지역의 반품을 동시에 진행할 수 없습니다.
1개 지역의 반품이 완료된 후 다른 지역 반품을 진행할 수 있으므로, 이점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고상품의 교환
중고상품은 제한된 재고 내에서 판매가 이루어지므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오픈마켓 상품의 환불
오픈마켓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업체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시 반드시 판매자와 협의 후 반품 접수를 하셔야하며,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능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배송예정일 안내
인터파크 도서는 모든 상품에 대해 배송완료예정일을 웹사이트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인터파크 직배송 상품>
상품은 월~토요일 오전 10시 이전 주문분에 대하여 당일 출고/당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상품은 서울지역/평일 주문분은 당일 출고/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며,
서울외지역/평일 주문분의 경우는 오후 6시까지 주문분에 대하여 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단, 월요일은 12시까지 주문에 한함)
상품은, 입고예정일(제품출시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
~ 상품은 유통특성상 인터파크에서 재고를 보유하지 않은 상품으로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기준출고일:인터파크가 상품을 수급하여 물류창고에서 포장/출고하기까지 소요되는 시간
<업체 직접배송/오픈마켓 상품>
~ 상품은 업체가 주문을 확인하고, 출고하기까지 걸리는 시간입니다.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2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5일이내 출고가 시작되지 않을시, 오픈마켓 상품은 자동으로 주문이 취소되며, 고객님께 품절보상금을 지급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도서(중고도서 포함)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잡지/만화/기프트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를 함께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잡지/만화/기프트/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하시면 :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을 구매시 : 업체별로 상이한 배송비 적용

   * 세트상품의 경우 부분취소 시 추가 배송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북카트에서 배송비없애기 버튼을 클릭하셔서, 동일업체상품을 조금 더 구매하시면, 배송비를 절약하실 수 있습니다.
해외배송 안내
인터파크도서에서는 국내에서 주문하시거나 해외에서 주문하여 해외로 배송을 원하실 경우 DHL과 특약으로 책정된 요금표에
   의해 개인이 이용하는 경우보다 배송요금을 크게 낮추며 DHL(www.dhl.co.kr)로 해외배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해외배송은 도서/CD/DVD 상품에 한해 서비스하고 있으며, 다른 상품을 북카트에 함께 담으실 경우 해외배송이 불가합니다.
해외주문배송 서비스는 인터파크 도서 회원 가입을 하셔야만 신청 가능합니다.
알아두세요!!!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오픈마켓업체의 배송지연시 주문이 자동으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유통의 특성상 출고기간은 예정보다 앞당겨지거나 늦춰질 수 있습니다.
택배사 배송일인 서울 및 수도권은 1~2일, 지방은 2~3일, 도서, 산간, 군부대는 3일 이상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 0개
  •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