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중국중세철학사 
알프레드 포르케(Alfred Forke), 최해숙 ㅣ 예문서원 ㅣ Geschichte der Mittelalterischen Chinesischen Philosophie
  • 정가
40,000원
  • 판매가
36,000원 (10% ↓, 4,000원 ↓)
  • 발행일
2012년 11월 12일
  • 페이지수/크기/무게
568page/153*234*35/956g
  • ISBN
9788976462862/8976462866
  • 배송비
무료배송
  • 배송예정일
06/13(화) 배송완료예정
  • 현 보유재고
100 권 이상
  • 주문수량
  • 바로구매 북카트담기
  • 제휴몰 주문 시 고객보상, 일부 이벤트 참여 및 증정품 증정, 하루/당일 배송에서 제외되므로 참고 바랍니다.
  • 상세정보
  • 『중국중세철학사』는 한대와 위진남북조시대, 당대의 철학사를 다루고 있다. 중국철학에 관한 지식이 거의 전무하다시피 한 시절의 유럽 독자들을 대상으로 저술되었기에 이 책은 문제 중심의 깊이 있는 서술보다는 거의 해당 철학자들의 직접적인 진술로 일관하고 있다. 여기에 저자의 개입은 최소한으로 억제되어 있다. 한마디로 입문자를 위한 편람의 성격을 지닌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 1800년대 말과 1900년대 초기에 유럽에서는 실패한 근대를 반성하며 동양의 정신에서 대안을 찾으려는 풍조가 활발하게 일어났다. 알프레드 포르케는 유럽의 중국학 연구의 초창기를 선도해 간 대표적인 학자의 한 사람이다. 그는 1927년 ≪중국고대철학사≫의 출간을 시발로 10여 년에 걸쳐 ≪중국중세철학사≫와 ≪중국고근대철학사≫를 연이어 내놓음으로써 주대로부터 중화인민공화국시대 초기까지를 포괄하는 방대한 분량의 중국철학사를 완성하였다. 지난 2004년에 번역 소개된≪중국고대철학사≫는 선진시대의 철학사 전반을 다루고 있고, 이번에 소개되는≪중국중대철학사≫는 한대와 위진남북조시대, 당대의 철학사를 다루고 있다. 송대와 명대, 청대 및 중화인민공화국시대를 다루는 ≪중국근대철학사≫의 국역판은 내년에 선보일 예정이다. 이 책의 내용은 우선 쉽다. 중국철학에 관한 지식이 거의 전무하다시피 한 시절의 유럽 독자들을 대상으로 저술되었기에 이 책은 문제 중심의 깊이 있는 서술보다는 거의 해당 철학자들의 직접적인 진술로 일관하고 있다. 여기에 저자의 개입은 최소한으로 억제되어 있다. 한마디로 입문자를 위한 편람의 성격을 지닌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이 책이 대상으로 삼고 있는 철학자들의 면면 또한 무척 다양하고 방대하다. 이 책을 저술하면서 저자는 파악 가능한 모든 철학자들을 빠뜨림 없이 유럽의 독자들에게 소개하고자 애썼다. 그래서 이 책은 정통으로 인정받은 주류 철학자들과 철학사의 기술에서 소외된 비주류 철학자들을 모두 아우르고 있다. 특히 저자는 고대 성현의 권위에 도전함으로써 중국 내 사상가들로부터 외면당했던 몇몇 사상가들을 ‘회의론자’라는 타이틀 아래 상당한 지면을 할애하여 다루고 있는데, 이것은 분명 인간의 ‘이성’을 특별히 신뢰하는 서구적 시각의 반영일 것이다.
  • 제1부 한대전한편 : 제1장 육가 / 제2장 가의 / 제3장 ?회남자? / 제4장 동중서 / 제5장 유향 / 제6장 양웅후한편 : 제1장 합리적 회의론자들 / 제2장 그 밖의 철학자들 제2부 위진남북조시대제1장 도가의 변형과 변종 / 제2장 불교철학 / 제3장 그 밖의 철학자들 / 제4장 삼교회통론자 / 제5장 절충론자(잡가) / 제6장 신멸?신불멸에 관한 논쟁 / 제7장 왕통 제3부 당대제1장 유학자 / 제2장 회의론자 / 제3장 도가 / 제4장 불교
  • 중국의 중세철학은 유럽의 중세철학과 어느 정도 유사해 보인다. 둘은 모두 객관적 진리를 가지고 있다고 믿었다. 한쪽에는 기독교와 그리스철학의 도움으로 설명된 진리가 있었고, 다른 한쪽에는 고대 현인들의 말과 천명에서 유래한 진리가 있었다. 스콜라학자들에게 플라톤과 아리스토텔레스가 있었던 것처럼 중국의 사상가들에게는 공자, 맹자와 노자가 있었다. 중국인들은 이들을 성인으로 간주하였으며, 이들의 견해에 대한 그 어떤 반론도 허용하지 않았다. 이들의 말에 대립하는 것은 설혹 그것이 논리적으로 확실하다고 증명된다 하더라도 잘못된 것이었다. 권위가 고유한 생각보다 높이 간주된 것이다. 이 때문에 철학적인 생산력은 저해되고 수용성이 생산성의 자리를 차지하게 되었다. 그리고 바로 이러한 점으로 인해 회의론자들은 우리의 특별한 주목을 받게 된다. 이들은 권위를 의심하고 맹목적인 신앙의 자리에 이성을 설정하고자 하였기 때문이다.
  • 알프레드 포르케(Alfred Forke) [저]
  • 알프레드 포르케(Alfred Forke,1867∼1944)는 독일 함부르크 대학교 중국학과 교수를 역임하였다. 주요 저서로는 Geschichte der alten chinesischen Philosophie(中國古代哲學史, 1927), Geschichte der mittelalterischen chinesischen Philosophie(中國中世哲學史, 1934), Geschichte der neueren chinesichen Philosophie(中國近代哲學史, 1938), World-Conception of the Chinese (1925), Die Gedankenwelt des chinesischen Kulterkreises(1927) 외 다수가 있으며, 역서로는 The chinese Sophists(名家, 1896∼1897), Lun-Heng(論衡: PartⅠ. Philosopical Essays of Wang Ch'ung, 1907; PartⅡ. Miscellaneous Essays of Wang Ch'ung, 1911), Yang Chus's Garden of Pleasure(楊朱, 1912), Yen Ying, Staatsmann und Philosoph, und das Yen-tse tsch'un-tch'iu(晏子春秋, 1921), M Ti des Sozialethikers und seiner Schler Werke(墨子, 1922), Hui-lan ki, der Kreidekreis(灰欄記, 1926) 외 다수가 있다.
  • 최해숙 [저]
  • 독일 프라이부르크 대학교에서 철학박사학위를 받았으며 한국유교학회 부설 한국유교사상연구소의 책임연구원을 역임하였다. 저서로는 Spinoza und Chu Hsi : Die absolute Natur als der Grund des menschlichen Seins (1999)가 있고, 역서로는 ''중국중세철학사'', ''중국고대철학사''(공역), ''역주 호락논쟁''(공역) 등이 있으며, 주요 논문으로 '주희와 스피노자의 내재관', '나와 규범 : 극기복례', '율곡의 존재론', '다산 정약용의 철학', '이간의 심론에 대한 체계적 이해' 등이 있다.
  • 전체 0개의 구매후기가 있습니다.

인터파크도서는 고객님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과 반품에 드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케 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무료로 반품 됩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상품을 공급 받은 날로부터 7일이내 가능
공급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 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혹은 그사실을 알게 된 날 또는 알 수 있었던 날로부터 30일 이내
상품에 아무런 하자가 없는 경우 소비자의 고객변심에 의한 교환은 상품의 포장상태 등이 전혀 손상되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가능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구매확정 이후(오픈마켓상품에 한함)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물품의 가치가 떨어진 경우
포장 개봉되어 상품 가치가 훼손된 경우
다배송지의 경우 반품 환불
다배송지의 경우 다른 지역의 반품을 동시에 진행할 수 없습니다.
1개 지역의 반품이 완료된 후 다른 지역 반품을 진행할 수 있으므로, 이점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고상품의 교환
중고상품은 제한된 재고 내에서 판매가 이루어지므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오픈마켓 상품의 환불
오픈마켓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업체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시 반드시 판매자와 협의 후 반품 접수를 하셔야하며,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능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배송예정일 안내
인터파크 도서는 모든 상품에 대해 배송완료예정일을 웹사이트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인터파크 직배송 상품>
상품은 월~토요일 오전 10시 이전 주문분에 대하여 당일 출고/당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상품은 서울지역/평일 주문분은 당일 출고/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며,
서울외지역/평일 주문분의 경우는 오후 6시까지 주문분에 대하여 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단, 월요일은 12시까지 주문에 한함)
상품은, 입고예정일(제품출시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
~ 상품은 유통특성상 인터파크에서 재고를 보유하지 않은 상품으로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기준출고일:인터파크가 상품을 수급하여 물류창고에서 포장/출고하기까지 소요되는 시간
<업체 직접배송/오픈마켓 상품>
~ 상품은 업체가 주문을 확인하고, 출고하기까지 걸리는 시간입니다.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2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5일이내 출고가 시작되지 않을시, 오픈마켓 상품은 자동으로 주문이 취소되며, 고객님께 품절보상금을 지급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도서(중고도서 포함)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잡지/만화/기프트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를 함께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잡지/만화/기프트/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하시면 :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을 구매시 : 업체별로 상이한 배송비 적용

   * 세트상품의 경우 부분취소 시 추가 배송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북카트에서 배송비없애기 버튼을 클릭하셔서, 동일업체상품을 조금 더 구매하시면, 배송비를 절약하실 수 있습니다.
해외배송 안내
인터파크도서에서는 국내에서 주문하시거나 해외에서 주문하여 해외로 배송을 원하실 경우 DHL과 특약으로 책정된 요금표에
   의해 개인이 이용하는 경우보다 배송요금을 크게 낮추며 DHL(www.dhl.co.kr)로 해외배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해외배송은 도서/CD/DVD 상품에 한해 서비스하고 있으며, 다른 상품을 북카트에 함께 담으실 경우 해외배송이 불가합니다.
해외주문배송 서비스는 인터파크 도서 회원 가입을 하셔야만 신청 가능합니다.
알아두세요!!!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오픈마켓업체의 배송지연시 주문이 자동으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유통의 특성상 출고기간은 예정보다 앞당겨지거나 늦춰질 수 있습니다.
택배사 배송일인 서울 및 수도권은 1~2일, 지방은 2~3일, 도서, 산간, 군부대는 3일 이상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 0개
  •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