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이것을 알면 부자 된다 : 팔자를 고치고 성공을 부르는 명 풍수의 학문적 근거에 의한 부자 지침서
이정암 ㅣ 행복에너지
  • 정가
25,000원
  • 판매가
22,500원 (10% ↓, 2,500원 ↓)
  • 발행일
2014년 06월 01일
  • 페이지수/크기
416page/152*225*0
  • ISBN
9791156020509/1156020506
  • 배송비
무료배송
  • 배송예정일
07/06(수) 배송완료예정
  • 현 보유재고
100 권 이상
  • 주문수량
  • 바로구매 북카트담기
  • 제휴몰 주문 시 고객보상, 일부 이벤트 참여 및 증정품 증정, 하루/당일 배송에서 제외되므로 참고 바랍니다.
  • 상세정보
  • 《이것을 알면 부자 된다》는 풍수적 안목을 가지고 비즈니스를 하는 것이 부자가 되는 지름길임을 조언한다. 책은 “성공, 돈을 부르는 명지, 건물의 기능에 맞는 위치는 다 정해져 있다.”라고 강조하면서, 경영자들 혹은 부자를 꿈꾸는 일반인들이 부자의 꿈을 현실화하는 데 반드시 보탬이 될 만한 혜안과 비전을 제시하고 있다.
  • “부자가 되고 싶다면, 지금 당장 이 책의 첫 페이지를 펼쳐 보라!” ‘풍수대가 운정 도인 이정암’이 전하는, 학문에 근거한 ‘富者 되는 비결’ 풍수는 땅에 대한 깨달음과 자연에 대한 세심한 통찰력을 바탕으로 우리 조상들이 수천 년 동안 축적해온 삶의 통찰력과 같다. 2005년 경기지방경찰청 청문감사관으로 명예퇴직하고 현재 한국도선풍수명리학회를 이끌고 있는 운정 선생의 신간 《이것을 알면 부자 된다》는 풍수적 안목을 가지고 비즈니스를 하는 것이 부자가 되는 지름길임을 조언한다. 책은 “성공, 돈을 부르는 명지, 건물의 기능에 맞는 위치는 다 정해져 있다.”라고 강조하면서, 경영자들 혹은 부자를 꿈꾸는 일반인들이 부자의 꿈을 현실화하는 데 반드시 보탬이 될 만한 혜안과 비전을 제시하고 있다. 풍수는 곧 주역, 학문과 사례에 근간 이정암 선생은 풍수명리학자에 정통한 작가이기 이전에 특출한 예지력으로 이미 자신의 이름을 세상에 알렸다. 그렇다고 그가 점술가는 아니다. 그는 “나를 가리켜 점술가 또는 무속인이라는 표현은 듣고 싶지 않다. 오히려 그들의 업을 나는 부정한다.”라는 말을 했다. 민간에서 행하는 속신(俗信)은 뒷받침할 만한 근거가 배제되어 있다는 게 그 이유다. 이정암 선생의 주장은 언제나 ‘학문’적 이론을 근간으로 하고 있다. 선생은 유년시절부터 사서삼경을 공부하고 주역과 풍수, 명리학 등 각종 경서에 정통했다. 특히 그는 풍수를 알고자 한다면 주역을 먼저 알라고 말한다. 여기서, 선생이 말하는 학문과 주역은 깊은 연관이 있다. 학문이란 무엇인가? 복잡한 세상(인간, 자연, 사물)의 현상을 단순하게 이해(설명)하고 이를 통해 미래를 예측하는 것이다. 주역이 지향한 것도 복잡한 세상을 64괘를 통해 천지운행을 인간이 예측 통제하려 한 것이다. 이 주역의 핵심 원리가 바로 오행(五行)사상인데, 다섯 가지 기본 요인이 세상을 움직이는 것이다. “우주의 질서는 공전과 자전의 지구 순환법칙에 따른 오행의 다섯 가지 운기(木化土金水)로 돌아간다. 이를 체계화한 것이 바로 주역이다. 환경에 순응하면서 살아가는 인간은 주역의 64괘 없이는 결국 아무것도 예측할 수가 없었다. 결국 주역에 의거한 풍수는 땅과 사람과의 조화이며 동시에 수천 년의 역사와 함께한 경험과학이라 정의할 수 있다.” 풍수는 예부터 우리 생활 깊숙이 파고들어 있었다. 사람이 태어나 죽어서까지 그 영향은 어디 하나 미치지 않는 곳이 없었다. 그래서 명당을 구하는 일보다 옳은 풍수를 만나는 것이 예나 지금이나 중요하다고 선생은 강조한다. “풍수는 우주의 질서를 철저히 따르고 있다. 묘지(음택)풍수나 건물풍수나 이치는 같다. 우리 몸이 깨끗한 음식은 소화되고 나쁜 음식은 배설하듯이, 좋은 방위와 나쁜 방위를 알고 건물을 택해야 윤택한 삶, 성공적인 삶을 살 수가 있다.” 풍수 제대로 알면 富를 부른다 “재능만 있다고 모두가 성공하는 것은 아니다. 사람의 힘으로는 운명도 어쩔 수 없고, 천시(天時)도 어쩔 수 없지만 풍수는 언제든 변화시킬 수 있다. 즉 성공, 돈을 부르는 명지, 건물의 기능에 맞는 위치는 다 정해져 있으므로 그에 맞게 변화를 주면 된다.” 운정 선생의 말처럼 그의 책에는 한국의 풍수적 안목에 건물, 사택, 묘지 등 관계를 체계적으로 엮어 부자가 되는 지름길을 명시하고 있다. 비록 풍수이론이 현대과학기술에 대한 기대에 못 미친다 하더라도, 본질적으로 현대지리학, 지질학, 기상학, 생태학, 심리학, 건축학 등 여러 방면에 합리적 논리를 담고 있는 풍수는 첨단과학이 발달한 현재까지도 우리 생활에 막대한 영향을 미치...
  • 발간사 ㆍ 04 머리말 ㆍ 06 1부 부자(富者)가 되는 비법! 행운은 사람과 장소와 때에 따라 결정된다 ㆍ 15 비법 1. 자신의 명궁(命宮)을 알라 ㆍ 17 비법 2. 명궁(命宮)과 건물(建物)이 상생하는 궁위(相生宮位)를 찾아라 ㆍ 29 비법 3. 길흉궁위(吉凶宮位)의 특성을 알라 ㆍ 32 | 생기궁(生氣宮) | 천을궁(天乙宮) | 화해궁(禍害宮) | 육살궁(六煞宮) | | 오귀궁(五鬼宮) | 연년궁(延年宮) | 절명궁(絶命宮) | 복위궁(伏位宮) | 비법 4. 건물의 방위를 정확히 확인하라 ㆍ 37 비법 5. 건물의 층수를 확인하라 ㆍ 39 비법 6. 3원갑자 왕쇠수(旺衰數)를 알라 ㆍ 40 비법 7. 풍수안목(風水眼目)을 넓혀라 ㆍ 41 2부 사례별로 살펴본 건물풍수 사례 1. 침실을 바꾼 아파트 풍수 ㆍ 47 사례 2. 사무실 풍수의 성공사례 ㆍ 49 사례 3. 실패한 음식점 풍수 ㆍ 51 사례 4. 패망한 어느 사업가의 주택 ㆍ 53 사례 5. 어느 정신질환자의 경우 ㆍ 55 사례 6. 학업을 촉진하는 문창방위(文昌方位) ㆍ 57 사례 7. 승진과 영전은 녹마방위(祿馬方位) ㆍ 59 사례 8. 연애와 결혼은 도화방위(桃花方位) ㆍ 61 사례 9. 행운(幸運)을 가져오는 귀인방위(貴人方位...
  • 풍수에서 가장 중요시하는 것 중에 청룡, 백호, 주작, 현무의 4신사(四神砂)라는 것이 있다. 이것은 어느 핵심처를 중심으로 앞뒤 좌우로 산들이 포근히 감싸고 있어 외풍을 막아줌과 아울러 안으로는 따뜻한 기운을 갈무리하는 데 필요한 것이니 이는 묘지 풍수에만 국한되는 것이 아니고 도시나 마을 그리고 집터를 고르는 데 있어서도 매우 중요하다. 풍수학에서 ‘좌청룡, 우백호, 전주작, 후현무인 사신사(四神砂)의 기능은 나쁜 기를 막아주고 좋은 기를 갈무리하는 장풍(藏風)의 역할을 한다.’라고 기록하고 있다. 14쪽 나는 돌아오는 차안에서 정보과장 P경감에게 1과 6은 하도수(河圖數)에서 수(水)에 해당되는 수이니 1년 6개월이면 반드시 발복할 것이라는 말을 거듭해 주었다. 어느덧 해가 바뀌고 정기인사가 있어, 나는 인천지방경찰청 청문감사담당관으로 보직발령을 받아 상경하게 되었다. 지나간 일들을 기억할 여유도 없이 매일 같이 바쁜 일로 시간가는 줄 몰랐다. 그러던 어느 날 그동안 잊고 있었던 전임경찰서 청문감사관 B씨에게서 전화가 왔다. “서장님! 저 군위서 B입니다. 서장님의 은혜를 어찌 다 갚아야 할지….” 그의 목소리는 떨렸고 감격에 흐느끼는 듯했다. “이 사람 갑자기 왜 그러나? 집안에 무슨 일 있어?” 나는 무엇이 그를 감격하게 하였는지 궁금했다. “서장님, 저가 경감으로 승진했습니다. 오늘 Y경찰서 경무과장으로 발령을 받았고요. 어머님 돌아가셨을 때 중환자실에서 사경을 헤매던 형님도 완쾌되어 집에 돌아왔습니다.” “축하하네! 축하해!” “이 모든 것은 서장님께서 저의 부모님 산소를 잘 써준 덕택이라 믿고 있습니다.” 아직도 나에게 서장님이라 부르는 그의 목소리는 종전보다 더욱 힘 있게 들렸다. 연령으로 보나 경찰서 서열로 보나 그가 승진한다는 것은 결코 있을 수 없는 일인데 K지방경찰청 그 많은 승진 대상자 중에서 단 한 명에게 돌아가는 특진의 행운이 바로 그에게 돌아간 것이다. 84쪽 이튿날 C군수의 가족묘역에는 요란한 중기소리와 함께 이장작업이 진행되고 있었다. 나는 처음 보아둔 위치에 C군수의 부친 묘소를 먼저 이장하고 나서 그 좌우에는 형제 내외와 함께 C군수 내외의 가족묘까지 미리 정해주었다. 대지(大地)는 아니라 할지라도 주위로 둘러앉은 산천의 모습은 봉황포란형(鳳凰抱卵形)으로서 마치 천상의 길상스런 새가 커다란 알을 품고 둘러 앉은 듯 했고 들어오고 나가는 물길은 길방위에서 들어와 흉방위로 빠져 나가야 한다는 풍수법칙에 모두 합당했다. 이장한지 얼마 되지 않았다던 부친의 큰 무덤을 팠을 때는 내가 말한 대로 무덤 속에는 물이 드나들었던 흔적이 역력하였으며, 주위에함께 조성되어 있던 형제 내외와 다른 친척의 무덤들도 음습한 상태였음을 그들이 눈으로 직접 확인하였을 것이다. 나중에 안 일이지만 C군수가 이장을 서두른 것은 선거법위반으로 기소되자 신변에 위기를 느낀 나머지 당장 가족묘지를 이장해서 풍수적 효험을 바랬을 거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 후 모든 일들이 무리 없이 해결되었지만 나는 그들로부터 어떠한 특혜를 받거나 금전적인 보상을 받은 일은 없었다. 내가 익힌 풍수적 양심으로 최고 권력자의 인척을 도와주었다는 그 자체만으로 만족할 뿐이다. 158~159쪽 서울의 지명과 관련하여 또 하나의 재미나는 일화가 있다. 개국 초 서울의 성곽을 어디까지 축성할 것인가를 놓고 중신들 간에 갑론을박을 하고 있었다. 무학대사는 인왕산 암벽에 큰 불상이 있어 이를 도성 안에 포함시키기 위하여 인왕산을 포함한 외곽까지 넓혀서 축성할 것을 주장하며 논쟁을 벌였으나...
  • 이정암 [저]
  • 저자 주역 풍수 명리학 대사 운정도인 이정암은 일찍이[사서삼경]을 공부하고 주역과 풍수 그리고 각종 경서에 정통하였으며 경찰대학 간부후보생 과정을 졸업하고 경위로 임관하여 경무관까지 승진하고 3개시도 경찰서장과 2개 지방경찰청 청문감사관을 역임하면서 근정포장, 홍조근정훈장을 받고 명예퇴직 하였다. 퇴직 후 ‘한국도선풍수명리학회’회장을 역임하고 있는 대 예언가로서 역대 대통령 당선은 물론 경인년에 천안함 폭침과 연평도 포격 등 북한의 무력공격과 이듬해 김정일의 사망, 그리고 세월호 침몰 등을 예언하여 언론의 주목을 받았을 뿐만 아니라 경기도청이전 예정지인 ‘광교신도시’를 풍수적으로 입안(立案)하여 경기도청사, 도의회청사, 교육청 청사배치까지 풍수적으로 참여하였다. 한국과 중국의 풍수대가 및 풍수학 경서(經書) 310여 종을 출처별로 해석한[용혈사수와 풍수이기법]을 국내최초로 출간, 학문과 실무면에서 국내 최고의 권위자로 추앙받고 있으며, 명리학으로 [범위수비결],[고급사주학정해] 등 20여종의 저서와 함께 10여 종의 명리학을 통합정리한[통합운명학전산프로그램]쇼프트웨어를 발명, 사람의 운명을 인터넷에서 누구나 접속할 수 있게 한 최고의 권위자이다. 그 외[건물풍수핵심비결],[요해 도선비기],[황극책수],[풍수 그리고 운명,][소설 도선국사(상,하)], [적천수특수비전],[고급사주학정해],[ 범위수비결], [주역과 하락이수],[운명의 시계],[천운(상,중,하)], [한국 최고의 명당] 등 20여 종의 저술이 있다.
  • 전체 0개의 구매후기가 있습니다.

인터파크도서는 고객님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과 반품에 드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케 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무료로 반품 됩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상품을 공급 받은 날로부터 7일이내 가능
공급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 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혹은 그사실을 알게 된 날 또는 알 수 있었던 날로부터 30일 이내
상품에 아무런 하자가 없는 경우 소비자의 고객변심에 의한 교환은 상품의 포장상태 등이 전혀 손상되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가능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구매확정 이후(오픈마켓상품에 한함)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물품의 가치가 떨어진 경우
포장 개봉되어 상품 가치가 훼손된 경우
다배송지의 경우 반품 환불
다배송지의 경우 다른 지역의 반품을 동시에 진행할 수 없습니다.
1개 지역의 반품이 완료된 후 다른 지역 반품을 진행할 수 있으므로, 이점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고상품의 교환
중고상품은 제한된 재고 내에서 판매가 이루어지므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오픈마켓 상품의 환불
오픈마켓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업체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시 반드시 판매자와 협의 후 반품 접수를 하셔야하며,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능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배송예정일 안내
인터파크 도서는 모든 상품에 대해 배송완료예정일을 웹사이트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인터파크 직배송 상품>
상품은 월~토요일 오전 10시 이전 주문분에 대하여 당일 출고/당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상품은 서울지역/평일 주문분은 당일 출고/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며,
서울외지역/평일 주문분의 경우는 오후 6시까지 주문분에 대하여 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단, 월요일은 12시까지 주문에 한함)
상품은, 입고예정일(제품출시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
~ 상품은 유통특성상 인터파크에서 재고를 보유하지 않은 상품으로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기준출고일:인터파크가 상품을 수급하여 물류창고에서 포장/출고하기까지 소요되는 시간
<업체 직접배송/오픈마켓 상품>
~ 상품은 업체가 주문을 확인하고, 출고하기까지 걸리는 시간입니다.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2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5일이내 출고가 시작되지 않을시, 오픈마켓 상품은 자동으로 주문이 취소되며, 고객님께 품절보상금을 지급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도서(중고도서 포함)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잡지/만화/기프트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를 함께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잡지/만화/기프트/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하시면 :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을 구매시 : 업체별로 상이한 배송비 적용

   * 세트상품의 경우 부분취소 시 추가 배송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북카트에서 배송비없애기 버튼을 클릭하셔서, 동일업체상품을 조금 더 구매하시면, 배송비를 절약하실 수 있습니다.
해외배송 안내
인터파크도서에서는 국내에서 주문하시거나 해외에서 주문하여 해외로 배송을 원하실 경우 DHL과 특약으로 책정된 요금표에
   의해 개인이 이용하는 경우보다 배송요금을 크게 낮추며 DHL(www.dhl.co.kr)로 해외배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해외배송은 도서/CD/DVD 상품에 한해 서비스하고 있으며, 다른 상품을 북카트에 함께 담으실 경우 해외배송이 불가합니다.
해외주문배송 서비스는 인터파크 도서 회원 가입을 하셔야만 신청 가능합니다.
알아두세요!!!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오픈마켓업체의 배송지연시 주문이 자동으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유통의 특성상 출고기간은 예정보다 앞당겨지거나 늦춰질 수 있습니다.
택배사 배송일인 서울 및 수도권은 1~2일, 지방은 2~3일, 도서, 산간, 군부대는 3일 이상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 0개
  •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