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로젝트 설계자 
Gardner, Dan, 박영준 ㅣ 한국경제신문 ㅣ How Big Things Get Done
  • 정가
25,000원
  • 판매가
22,500원 (10% ↓, 2,500원 ↓)
  • 발행일
2024년 05월 22일
  • 페이지수/크기/무게
416page/156*226*28/822g
  • ISBN
9788947549547/8947549541
  • 배송비
무료배송
  • 배송예정일
07/24(수) 배송완료예정
  • 현 보유재고
100 권 이상
  • 주문수량
  • 바로구매 북카트담기
  • 제휴몰 주문 시 고객보상, 일부 이벤트 참여 및 증정품 증정, 하루/당일 배송에서 제외되므로 참고 바랍니다.
  • 상세정보
  • 옥스퍼드대 경영대학원 교수가 20년간 진행한 연구의 결정판 아이디어를 현실로 만드는 프로젝트 성공의 법칙을 만나다 · 대니얼 카너먼, 프랭크 게리 추천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은 한 장의 스케치에서 시작해 21개월 만에 뉴욕의 스카이 라인에 화려한 모습을 드러냈다. 애플의 아이팟은 프로젝트가 시작된 지 불과 11개월 뒤에 첫 번째 고객의 손에 전달되었다. 보잉이 자사의 상징과도 같은 747여객기를 설계하고 첫 번째 제품을 출하하는 데는 고작 28개월이 걸렸다. 하지만 대부분의 현실은 정반대의 모습이다. 136개국 20개 분야에서 수집한 약 1만 6,000개의 프로젝트를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비용과 일정에서 계획 당시의 목표를 달성한 경우는 전체의 8.5퍼센트뿐이다. 이 기준에 기대 편익까지 추가하면 결과는 더욱 처참해진다. 0.5퍼센트. 비용, 일정, 편익 모두를 충족한 프로젝트의 비율이다. 심지어 소규모 부업 등 작은 프로젝트도 실패로 이어지기 일쑤다. 사실 이런 결과를 보지 않아도 우리는 바로 안다. 집에서, 회사에서 무언가를 계획하고 실행할 때 예상대로 되는 경우는 막상 별로 없지 않은가. 왜 그럴까? 이렇게 수많은 실패 사례 중 드물게 발견되는 성공의 법칙을 이해하는 일은 벤트 플루비야의 필생에 걸친 연구 주제였다. 벤트 플루비야는 프로젝트 매니지먼트와 메가 프로젝트 분야의 세계 최고 권위자로, 현재 옥스퍼드대 경영대학원 교수로 재직 중이다. 또한 미국과 영국 정부, 다수의 글로벌 기업에서 컨설턴트 및 고문으로 활동했다. 이번 책 《프로젝트 설계자》는 그의 첫 대중서로, 누구나 쉽게 읽을 수 있도록 베스트셀러 작가 댄 가드너와 함께 풀어냈다. 두 사람은 빌바오 구겐하임 미술관, 스페이스X, 픽사 애니메이션, 지미 헨드릭스 스튜디오부터 집 리모델링까지 생생한 사례와 방대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프로젝트의 성공과 실패를 가르는 요인이 무엇인지 파헤친다. 책에 담긴 조언은 규모를 불문하고 비전과 아이디어를 현실로 구현하고자 하는 사람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다.
  • “위험을 감수하고 싶다면, 이 책의 조언을 무시해도 좋다”(〈뉴욕타임스〉) · 2023〈파이낸셜타임스〉올해의 책 · 2023〈이코노미스트〉올해의 책 · 2023〈Inc.〉올해의 책 · 2023〈CEO매거진〉올해의 책 · 2023〈파이낸셜타임스〉 & 슈로더 올해의 비즈니스 도서 최종 후보 · 〈월스트리트저널〉, 〈블룸버그〉, 〈하버드비즈니스리뷰〉 추천 아이디어를 구상하고 비용과 기간을 가늠한 뒤 실행으로 옮겨 목표한 결과를 만들어내는 일련의 과정을 ‘프로젝트’라고 한다면, 우리 모두는 프로젝트 관리자다. 집에서, 회사에서, 학교에서 프로젝트에 임하고 있으니 말이다. 그리고 그 범위는 반려견 집 만들기, 상품 마케팅 기획, 논문 작성부터 올림픽 개최, 댐 건설, 우주 탐사까지 실로 다양하다. 그런데 프로젝트의 성공 가능성은 얼마나 될까? 비용, 기간, 편익 면에서 계획대로 완벽하게 성공시키는 방법은 무엇일까? 프로젝트의 성공과 실패의 보편 요인을 찾아내는 것은, 옥스퍼드대 경영대학원 교수이자 메가 프로젝트와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분야의 세계 최고 권위자인 벤트 플루비야에게 필생의 연구 주제였다. 실제로 약 20여 년간 이에 대한 연구를 진행해왔다. 특히 사업 규모 10억 달러 이상의 프로젝트 100개 이상을 대상으로 컨설팅을 제공했고, 구글 스칼라(Google Scholar) 전체 피인용 횟수는 약 8만 회에 이른다. 그리고 그 결과물이 바로 이 책 《프로젝트 설계자》다. 벤트 플루비야는 그동안 《메가 프로젝트와 리스크리스크(Megaprojects and Risk)》를 비롯해 20여 개 언어로 번역된 10권의 단행본과 200편 이상의 논문을 쓰고 편집했는데, 이번 책은 일반 독자의 눈높이에 맞췄다. 베스트셀러 작가 댄 가드너와 함께 쉽게 써서 누구나 부담 없이 읽을 수 있다. 보다 빠르게, 보다 저렴하게, 보다 완벽하게! 아이디어를 현실로 만드는 프로젝트 최적화의 원칙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은 한 장의 스케치에서 시작해 21개월 만에 뉴욕의 스카이 라인에 화려한 모습을 드러냈다. 애플의 아이팟은 프로젝트가 시작된 지 불과 11개월 뒤에 첫 번째 고객의 손에 전달되었다. 보잉이 자사의 상징과도 같은 747여객기를 설계하고 첫 번째 제품을 출하하는 데는 고작 28개월이 걸렸다. 하지만 대부분의 현실은 정반대의 모습을 띤다. 벤트 플루비야가 136개국 20개 분야에서 수집한 약 1만 6,000개의 프로젝트를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비용과 일정에서 계획 당시의 목표를 달성한 경우는 전체의 8.5퍼센트뿐이다. 이 기준에 기대 편익까지 추가하면 결과는 더욱 처참해진다. 0.5퍼센트. 비용, 일정, 편익 모두를 충족한 프로젝트의 비율이다. 거의 모든 프로젝트가 시작은 창대했으나 끝은 미약했다. 실제로 캘리포니아 고속철도 사업의 프로젝트 비용은 330억 달러에서 1,000억 달러까지 치솟았으며, 1976년 몬트리올 올림픽은 예상 비용보다 720퍼센트 더 많은 초과 비용을 썼다. 캘리포니아 고속철도의 경우 초기 예상 비용은 220억 달러였고 2020년부터 노선이 가동될 예정이었지만, 지금도 공사가 진행 중이다. 무엇이 문제였을까? 저자가 꼽는 원인은 낙관적 전망, 예측 실패, 신중하지 못한 기획, 무작정 속도 높이기, 경험 무시, 팀워크 달성 실패, 프로젝트를 하나의 큰 덩어리로 생각하는 태도다. 그렇다면 해답은 무엇일까? 그 반대로 하는 것이다. ㆍ 프로젝트의 승률을 파악하라: 이를 모르면 승리할 수 없다. ㆍ 천천히 생각하고 빠르게 행동하라: 빨리 행동에 뛰어드는 것이 옳다고 느껴질 수 있지만, 잘못된 생각이다. ㆍ 당신만의 레고를 찾아라: 최선의 프로젝트 방법은 작은 구성 요소를 쌓아 올...
  • 프롤로그: 캘리포니아 드리밍 심리와 권력 뉴욕의 성공 스토리 1장 천천히 생각하고 빠르게 행동하라: 대형 프로젝트의 실적은 생각보다 훨씬 참담하다 정직한 숫자 비용과 일정 초과, 그리고 무한 반복 운명의 창문 무리한 속도는 재난을 부른다 급할수록 돌아가라 프로젝트는 잘못 돌아가지 않는다, 처음부터 잘못 시작될 뿐이다 2장 약속의 오류: 약속은 꼭 필요하다, 하지만 당신이 생각하는 그런 약속은 아니다 찌그러진 오각형 성급하게 행동하고, 두고두고 후회한다 비현실적 낙관주의와 순간적 판단 호프스태터의 법칙, 실제 소요 기간은 예상보다 길다 행동 편향성에 대한 오해 전략적 허위진술 “일단 땅을 파라” 눈보라를 뚫고 운전하기 서머벨의 몰락 약속하지 않기로 약속하라 3장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생각하라: 가장 기본적인 질문부터 시작하라, 당신은 ‘왜’ 프로젝트를 하는가? 데이비드 부부에게 닥친 재난 대답을 얻으려면, 먼저 질문을 하라 프랭크 게리가 일하는 방식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생각하기 목적지를 잊지 않는 한, 길을 잃을 염려는 없다 그들은 주방을 개조함으로써 무엇을 얻고자 했을까? 후기 4장 픽사가 ...
  • 내가 이 책에서 다루는 주제는 규모가 매우 큰 메가 프로젝트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대형 프로젝트는 보통의 프로젝트와 많은 면에서 다르다. 예를 들어 집을 개조하는 사람은 국내의 정치적 역학 관계나 국제 채권 시장의 영향을 받을 필요가 없다. 물론 그 주제로도 할 이야기가 많겠지만, 내가 이 책에서 주로 관심을 기울이는 대목은 프로젝트의 실패와 성공을 초래하는 만국 공통의 요인이 무엇인가 하는 것이다. 이 책은 누구의 기준으로 봐도 ‘규모가 큰’ 프로젝트에 대한 내 전문성을 바탕으로 쓰였다. 그러나 ‘크다’라는 개념은 상대적이다. 평범한 집주인에게는 집을 리모델링하는 일이 자기 능력으로 해낼 수 있는 가장 비싸고, 복잡하고, 도전적인 프로젝트일 수 있다. 그에게 이 프로젝트를 제대로 해내는 일은 대기업이나 정부가 메가 프로젝트를 해내는 일과 비슷한 의미이거나 그 이상일지도 모른다. 그 사람에게는 바로 이것이 ‘큰 프로젝트’다. _프롤로그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의 예상 건축비는 5,000만 달러였지만 실제로 투입된 비용은 4,100만 달러(2021년 화폐 가치로 6억 7,900만 달러)에 그쳤다. 원래의 예산에서 17퍼센트, 즉 2021년 화폐 가치로 계산하면 1억 4,100만 달러나 절약한 것이다. 건물 공사는 개관식이 열리기 몇 주 전 이미 끝나 있었다. _프롤로그 258개의 프로젝트로 시작된 우리의 데이터베이스에는 현재 극지방을 제외한 모든 대륙의 136개국 20개 분야에서 수집된 1만 6,000개 이상의 프로젝트 관련 자료가 담겨 있으며, 지금도 계속 추가되고 있다. 최근 들어 이 숫자는 몇몇 주요 수정 작업을 거쳤으나(뒤에서 자세히 설명한다), 전체적인 개요는 똑같다. 모든 분야를 통틀어 비용이나 일정을 예상치에 맞춘 프로젝트는 전체의 8.5퍼센트뿐이다. 그리고 비용, 일정, 기대 편익까지 모두 충족한 프로젝트는 전체의0. 5퍼센트에 불과하다. 다른 말로 표현하면 91.5퍼센트의 프로젝트에서 비용이나 일정 중 어느 하나(또는 둘 다)가 예상치를 넘어섰고, 99.5퍼센트의 프로젝트에서 비용·일정·기대 편익 중 하나 또는 그 이상의 목표를 충족하지 못했다는 얘기다. _1장 유감스럽게도 이는 매우 전형적인 문제다. 프로젝트가 벌어질 때마다 성급하고 피상적인 기획 단계에 이어 곧장 수행 단계가 시작되면 모두가 행복해한다. 어쨌든 첫 삽을 떴으니 말이다. 하지만 그렇게 출범한 프로젝트는 필연적으로 숱한 문제에 부딪힐 수밖에 없다. 그 모두가 기획 단계에서 진지하게 분석되거나 다뤄지지 않고 넘어간 문제들이다. 사람들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분주히 뛰어다닌다. 그럴수록 더 많은 문제가 생긴다. 그러면 더 많은 사람이 정신없이 뛰어다닌다. 나는 이런 현상에 ‘고장-수리 사이클(break-fix cycle)’이라는 이름을 붙였다. 이 사이클에 들어간 프로젝트는 마치 거대한 매머드가 늪에 빠져 옴짝도 못 하는 것과 비슷한 상태에 놓인다. _1장 우리가 이렇게 예측의 오류를 겪는 이유는 과거의 경험을 무시하기 때문이다. 그 원인은 매우 다양하다. 우리는 앞날을 생각할 때 예전에 있었던 일을 돌아보거나 분석하지 않는다. 관심의 대상이 현재와 미래에 고정되어 있기 때문이다. 어느 순간 과거의 경험이 떠오르더라도 ‘이번에는 달라’라고 생각하며 무시해버린다. 우리가 늘 이렇게 생각할 수 있는 이유는 아마도 삶의 모든 순간이 특별하기 때문일 것이다. 아니면 사람들이 게을러서 굳이 과거를 돌아보는 수고를 피하는 것일지도 모른다. _2장 오늘날 〈천국의 계단〉은 할리우드에서 유명한 영화가 됐다. 하지만 좋은 의미에서 유명하다는 말이 아니다. 이 영화...
  • Gardner, Dan [저]
  • Dan Gardner is a columnist and senior writer for the "Ottawa Citizen," specializing in criminal justice and other investigative issues. Trained in history and law, Gardner worked as a senior policy adviser to the premier and the minister of education before turning to journalism in 1997. His writing has received numerous awards, including the National Newspaper Award, Amnesty International''s Media Award, and others. He lives in Ottawa with his wife and two children.
  • 박영준 [저]
  • 대학에서 영문학을 전공하고 대학원에서 경영학을 공부한 후 외국계 및 국내 기업에서 재직했다. 현재 바른번역 소속 전문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역서에는 《컨버전스 2030》, 《중국 세계로 가다》, 《애널리틱스》, 《자전거의 즐거움》, 《21세기 미중관계》, 《최고의 리더는 사람에 집중한다》, 《훌륭한 관리자의 평범한 습관들》, 《신뢰의 힘》, 《심플, 강력한 승리의 전략》 등이 있다.
  • 전체 0개의 구매후기가 있습니다.

인터파크도서는 고객님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과 반품에 드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케 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무료로 반품 됩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상품을 공급 받은 날로부터 7일이내 가능
공급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 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혹은 그사실을 알게 된 날 또는 알 수 있었던 날로부터 30일 이내
상품에 아무런 하자가 없는 경우 소비자의 고객변심에 의한 교환은 상품의 포장상태 등이 전혀 손상되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가능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구매확정 이후(오픈마켓상품에 한함)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물품의 가치가 떨어진 경우
포장 개봉되어 상품 가치가 훼손된 경우
다배송지의 경우 반품 환불
다배송지의 경우 다른 지역의 반품을 동시에 진행할 수 없습니다.
1개 지역의 반품이 완료된 후 다른 지역 반품을 진행할 수 있으므로, 이점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고상품의 교환
중고상품은 제한된 재고 내에서 판매가 이루어지므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오픈마켓 상품의 환불
오픈마켓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업체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시 반드시 판매자와 협의 후 반품 접수를 하셔야하며,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능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배송예정일 안내
인터파크 도서는 모든 상품에 대해 배송완료예정일을 웹사이트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인터파크 직배송 상품>
상품은 월~토요일 오전 10시 이전 주문분에 대하여 당일 출고/당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상품은 서울지역/평일 주문분은 당일 출고/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며,
서울외지역/평일 주문분의 경우는 오후 6시까지 주문분에 대하여 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단, 월요일은 12시까지 주문에 한함)
상품은, 입고예정일(제품출시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
~ 상품은 유통특성상 인터파크에서 재고를 보유하지 않은 상품으로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기준출고일:인터파크가 상품을 수급하여 물류창고에서 포장/출고하기까지 소요되는 시간
<업체 직접배송/오픈마켓 상품>
~ 상품은 업체가 주문을 확인하고, 출고하기까지 걸리는 시간입니다.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2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5일이내 출고가 시작되지 않을시, 오픈마켓 상품은 자동으로 주문이 취소되며, 고객님께 품절보상금을 지급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도서(중고도서 포함)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잡지/만화/기프트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를 함께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잡지/만화/기프트/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하시면 :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을 구매시 : 업체별로 상이한 배송비 적용

   * 세트상품의 경우 부분취소 시 추가 배송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북카트에서 배송비없애기 버튼을 클릭하셔서, 동일업체상품을 조금 더 구매하시면, 배송비를 절약하실 수 있습니다.
해외배송 안내
인터파크도서에서는 국내에서 주문하시거나 해외에서 주문하여 해외로 배송을 원하실 경우 DHL과 특약으로 책정된 요금표에
   의해 개인이 이용하는 경우보다 배송요금을 크게 낮추며 DHL(www.dhl.co.kr)로 해외배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해외배송은 도서/CD/DVD 상품에 한해 서비스하고 있으며, 다른 상품을 북카트에 함께 담으실 경우 해외배송이 불가합니다.
해외주문배송 서비스는 인터파크 도서 회원 가입을 하셔야만 신청 가능합니다.
알아두세요!!!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오픈마켓업체의 배송지연시 주문이 자동으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유통의 특성상 출고기간은 예정보다 앞당겨지거나 늦춰질 수 있습니다.
택배사 배송일인 서울 및 수도권은 1~2일, 지방은 2~3일, 도서, 산간, 군부대는 3일 이상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 0개
  •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