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얼굴 사용법 : 청소년을 위한 얼굴 심리학
생각하는 돌(돌베개)1 ㅣ 야마구치 마사미, 김영애 ㅣ 돌베개 ㅣ 自分の顔が好きですか? 「顔」の心理學
  • 정가
11,000원
  • 판매가
9,900원 (10% ↓, 1,100원 ↓)
  • 발행일
2018년 07월 27일
  • 페이지수/크기/무게
192page/153*215*13/335g
  • ISBN
9788971998915/8971998911
  • 배송비

이 상품을 포함하여 1만원 이상 구매하시면 무료배송

  • 배송예정일
07/23(화) 배송완료예정
  • 현 보유재고
100 권 이상
  • 주문수량
  • 바로구매 북카트담기
  • 제휴몰 주문 시 고객보상, 일부 이벤트 참여 및 증정품 증정, 하루/당일 배송에서 제외되므로 참고 바랍니다.
  • 시리즈 도서
생각하는 돌(돌베개)(총19건)
파시즘과 싸운 여성들 : 제2차 세계대전의 여성 영웅 이야기     13,500원 (10%↓)
검은 감자 : 아일랜드 대기근 이야기     10,800원 (10%↓)
바다 동물은 왜 느림보가 되었을까? : 게을러야 살아남는 이상한 동물 이야기     8,550원 (10%↓)
부자가 되는 일곱 가지 방법, 가난뱅이가 되는 일곱 가지 방법 : 조금 다른 경제학     11,700원 (10%↓)
문버드 : 지구에서 달까지, B95의 위대한 비행     12,150원 (10%↓)
  • 상세정보
  • 우리는 얼굴로 서로 연결된다 얼굴의 비밀, 얼굴의 불가사의를 찾아서 『얼굴 사용법: 청소년을 위한 얼굴 심리학』은 한창 외모에 집착하는 청소년들에게, 판에 박힌 아름다움 대신 얼굴의 의미와 기능을 생각하라고 조언하는 책이다. 실험심리학 연구자인 저자는 흥미진진한 실험 결과와 테스트를 다채롭게 제시하면서, 그저 겉으로 보이는 외양이 아니라 여러 사회적 역할을 해내는 도구로서 얼굴에 접근한다. 얼굴이란 성별과 나이를 아는 단서이고 그 사람이 누군지를 알게 해 주는 것이며 표정으로 자신의 현 상태를 전하는 것이기도 하다. 그뿐만 아니라 우리는 얼굴로 서로 연결된다. 상대방 사정을 살피고 자기 상황을 전함으로써 사회를 구성하고, 동료들과 잘 생활하는지 서로 살피는 단서가 되기도 하는 것이다. 얼굴을 알고 얼굴을 능숙하게 잘 쓰도록 하는 것이 이 책의 목표다. _23쪽 저자에 따르면, 얼굴은 ‘불가사의’ 그 자체다. 거울을 아무리 들여다봐도 우리는 우리 얼굴을 정확히 볼 수 없다. 바꾸어 말하면, 거울을 보면서 열심히 꾸민 내 얼굴을 남들은 똑같이 보지 못한다. 뇌와 눈의 오묘한 작용과 거울의 반전 효과 때문이다. 그런 면에서 얼굴은 자신에게 속해 있으면서도 오히려 남을 위한 것일 수 있다고 저자는 말한다. 자기 얼굴이란 불가사의한 것이다. 자기 것인데도 자기가 볼 수 없다. 자신의 신체에 속해 있지만, 완전히 자기 것이라고는 말하기 어려운 점이 있는 듯하다. 그렇다면 얼굴은 누구의 것일까? 얼굴을 제대로 보아 주고 소중히 하는 것은 오히려 남이지 않을까? 아이돌 사진을 팬들이 소중히 간직하고 부모가 아이 얼굴을 휴대폰 배경 화면에 쓰고 세상을 떠난 소중한 이의 얼굴을 액자에 넣어 장식하는 것을 보면 얼굴은 자기가 아닌 남을 위한 것이 아닌가 싶다. _16쪽 게다가 얼굴은 사진처럼 고정되어 있지 않고 시시때때로 바뀐다. ‘표정’이라는 마술이 얼굴에서 일어나기 때문이다. 우리는 표정으로 감정을 드러내고 미묘한 의사소통을 한다. ‘착시’도 우리 얼굴을 변화무쌍하게 만든다. 같은 모습을 단 몇 분만 계속 바라보아도 왜곡이 일어난다는 것이 실험으로 밝혀졌다. 저자는 백설 공주의 계모를 예로 들면서 거울을 너무 오래 들여다보는 사람은 자기 얼굴을 왜곡되게 보고 있을 가능성이 크다고 말한다. 한편 언제 어디서나 절대적인 아름다움은 존재하지 않는다. 미의 기준은 때와 장소에 따라 기준이 끊임없이 움직인다. 보는 사람, 보는 시선, 상황에 따라서도 미에 대한 판단은 달라진다. 결국 저자가 이 책으로 말하려는 핵심은 얼굴이 고정불변이거나 절대적인 것이 아니며, 얼굴의 본질이 ‘소통’에 있다는 점이다. 저자는 얼굴 가꾸기에 지나치게 열을 올리거나 단점에 집착하는 대신에, ‘좋은 얼굴’을 만들어 보라고 말한다. ‘좋은 얼굴’이란 거울 속이 아니라 사람과 사람 사이에 존재하는 얼굴, 복잡한 인간관계 속에서 즐겁게 살아가는 얼굴, 자신과 타인을 소중히 여기는 마음이 은은히 우러나는 얼굴, 온갖 어려움을 딛고 소통에 성공하는 얼굴이다. 매력은 동물로서의 본성에서 나온 것이지만 인간은 동물보다 훨씬 복잡한 사회에서 살아가고 있다. 그런 사회 속에서는 매력적인 얼굴보다도 ‘좋은 얼굴’인 것이 중요한 것이다. 복잡한 인간관계 속에서 타인과 자기를 속이는 일 없이 즐겁게 살아가고 있는가. 자기와 타인을 소중히 하고 있는가. 그런 삶의 방식이 얼굴에 드러나 인간적인 매력이 될 것이다. 여러분이 그런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사람이 되기를 바란다. _182쪽
  • ■ 얼굴에 관한 통념 뒤집기 1. 거울 속에는 내가 없다 저자는 얼굴이 불변하거나 고정된 것이 아니며 아름다움의 기준이 절대적이지 않다는 점에 입각해 얼굴에 관한 통념들을 뒤집는다. 예컨대 거울 속에 비친 내 얼굴은 남들이 보는 얼굴이 아니다. 그렇다면 자기 얼굴을 제대로 알 수 있는 방법은 전혀 없는 것일까? 저자는 발상의 전환을 요구한다. 오늘 자기 얼굴이 좋은지 좋지 않은지 정확히 판단할 방법은 없을까? 여기에는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 ‘얼굴은 사회 속에 있다’는 것, 이것이 힌트다. 그 답은 자신이 아니라 주위 사람의 얼굴을 살펴보면 된다는 것이다. 사람은 얼굴과 얼굴로 이어져 있다. 내가 좋은 얼굴을 하고 있으면, 상대방도 분명 좋은 얼굴을 하고 있을 것이다. 그리고 그야말로 남을 불쾌하게 하는 얼굴을 하고 있으면 상대방의 얼굴로 그 사실을 알 수 있을 것이다. 그러므로 주위 사람이 어떤 얼굴을 하고 있는가, 좋은 얼굴을 하고 있는가, 가끔 관찰해 보는 것도 필요할지 모른다. _22~23쪽 ■ 얼굴에 관한 통념 뒤집기 2. 미남 미녀는 괴롭다 우리는 아름다운 얼굴을 가진 사람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좋은 인간관계를 쌓고 성공할 수 있다고 믿는다. 그러나 사회심리학 연구에서는 미남 미녀가 ‘좋은 사람’이라는 선입관 때문에 괴로움을 겪는다고 알려져 있다. 즉 좋은 일을 하면 당연하게 생각하면서 조금이라도 나쁜 일을 하면 엄청나게 나쁘게 본다는 것이다. 학교에서도 미남 미녀는 눈에 확 띈다. 그만큼 동급생이나 선생님이 봐주는 것 같아 득 보고 있다는 생각이 안 들 수 없다. 하지만 미남 미녀가 실제로 그렇게 득을 보지는 않는다는 것이 사회심리학의 연구로 밝혀졌다. 좋든 나쁘든 미남 미녀는 눈에 띄고 ‘미남 미녀는 좋은 사람이어야 마땅’하다는 선입관이 강하게 심어지기 때문이다. 그 선입관에 갇혀 끊임없이 괴로워하는 것이 미남 미녀의 운명이라고도 할 수 있을 것이다. 좋은 사람을 전제로 평가되기 때문에 좋은 일을 해도 당연하게 여겨진다. 반대로 조금이라도 나쁜 짓을 하면 극단적으로 부정적인 평가를 받는 일도 있다. “역시 잘난 사람은 성격이 안 좋네.”라고들 하는 것이다. _17쪽 ■ 얼굴에 관한 통념 뒤집기 3. 얼굴은 다 그만그만하다 저자는 한 걸음 더 나아가 사람의 얼굴이 제각각 크게 다르지 않다는 점을 지적한다. 같은 견종에 같은 털색이나 무늬를 가진 개나 고양이가 비슷비슷한 얼굴을 가지고 있듯 사람의 얼굴도 “닮은꼴의 집합에 지나지 않는다”는 것이다. 우리가 얼굴을 보고 사람을 구분할 수 있는 것은 거듭된 훈련의 결과이지 얼굴 그 자체가 엄청나게 달라서가 아니다. 그만그만한 얼굴을 우리는 마치 줌렌즈로 확대해서 보듯 비교해서 구분해 내는데, 이는 갓난아기 때부터 학습을 통해 쌓은 능력이다. 태어나서 8개월쯤 되면 얼굴 보는 능력은 거의 어른 수준에 다다르지만, 얼굴 학습 능력은 30세까지 계속 성장한다. 우리는 똑같아 보일 법한 얼굴을 세세히 구별할 수 있다. 참으로 신기한 일로, 그것은 마치 얼굴들의 세세한 차이를 줌렌즈로 확대해서 비교하는 것과 같다고도 할 수 있다. 각각의 얼굴이 지닌 특징의 차이를 강조해서 열심히 기억하도록 되어 있는 것이다. 이렇게까지 사람의 얼굴을 세세하게 구별할 수 있는 것은 비교 학습으로 갖게 된 재주다. 사회생활을 잘해 나가기 위해 얼굴을 기억하고, 기억하기 위해 저도 모르게 비교하는 것이다. 즉 얼굴을 보면 비교한다. 그 버릇이 남의 얼굴이든 자기 얼굴이든 무엇이든 간에 사람의 얼굴이면 자동으로 비교해 버리고 그 김에 평가까지 ...
  • 머리말 4 1장. 얼굴은 마음의 창: 당신의 얼굴은 열려 있습니까? 11 2장. 의사소통으로서의 얼굴: 사회성이란 무엇일까? 27 3장. 눈은 입만큼 말한다: 다른 사람의 시선이 신경 쓰이는가? 67 4장. ‘멋진 증명사진’: 얼굴은 인물을 표현하는가? 99 5장. 매력적인 표정을 짓다 129 6장. 남과 여, 어른과 아이: 얼굴의 성장과 마음의 성장 151 저자의 말 183 / 역자의 말 187 / 참고 문헌 190 / 그림 출처 191
  • 얼굴의 기본적인 구조를 다시 보도록 하자. 얼굴의 기본은 턱이다. 원시적인 생물의 경우 얼굴은 먹이를 먹는 입뿐이었다. 진화와 함께 눈과 코 등의 다양한 감각 기관이 모여 인간의 얼굴 같은 모습이 되어 간 것이다. 음식을 씹기 위해 만들어진 턱은 얼굴의 다른 기관에 비해 굵고 단단한 뼈로 되어 있다. 턱 위에 난 이를 교정함으로써 이 토대의 인상이 바뀌고 그에 따라 얼굴의 인상이 상당히 바뀐다. 성형했다고 소문이 도는 연예인 중에는 성형이 아니라 교정을 한 경우도 있는 듯하다. _117~118쪽 잘나가는 연예인의 얼굴을 떠올려 보자. 제각기 어딘가 특징을 지니고 있지 않은가. 완벽하고 조화롭고 평균적인 얼굴은 마음을 건드리는 것이 없어 기억에 남지 않는다. 넘쳐 나는 인물들 속에서 자신을 남들의 기억에 남기는 것이 무엇보다 우선인 연예계에서 이런 얼굴은 살아남을 수 없다. 어딘가 마음을 끄는 면이 있어 기억에 남기 쉬운 얼굴이 연예계에서는 유리한 것이다. 연예계의 예는 극단적이지만 평소 생활 속에서도 이런 종류의 일은 곧잘 일어나지 않는가? 여러분 자신만의 개성 같은 매력이 없으면 주위 사람이 여러분을 기억해 주기 어려울지 모른다. _125쪽 사춘기에 급격히 성장하며 자기를 왜곡된 방식으로 보는 것은 실은 흔한 일일지 모른다. 그러면 무엇에 주의해야만 할 것인가. 우선 자신이 볼 수 없는 자기 모습을 되도록 객관적으로 알려고 하는 노력이 필요할 것이다. 그러려면 사회 속에 있는 것이 중요하다. 그것은 학교가 아니어도, 친구나 커뮤니티 그 무엇이든 상관없다. 자기 얼굴은 타인의 얼굴을 통해서밖에 보이지 않음을 알고 마음 속 얼굴이 되기 위해서는 사회 속에서 살며 더 좋은 인간관계를 쌓는 노력을 하는 것이 필요한 것이다. _127쪽
  • 야마구치 마사미 [저]
  • 김영애 [저]
  • 전체 0개의 구매후기가 있습니다.

인터파크도서는 고객님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과 반품에 드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케 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무료로 반품 됩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상품을 공급 받은 날로부터 7일이내 가능
공급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 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혹은 그사실을 알게 된 날 또는 알 수 있었던 날로부터 30일 이내
상품에 아무런 하자가 없는 경우 소비자의 고객변심에 의한 교환은 상품의 포장상태 등이 전혀 손상되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가능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구매확정 이후(오픈마켓상품에 한함)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물품의 가치가 떨어진 경우
포장 개봉되어 상품 가치가 훼손된 경우
다배송지의 경우 반품 환불
다배송지의 경우 다른 지역의 반품을 동시에 진행할 수 없습니다.
1개 지역의 반품이 완료된 후 다른 지역 반품을 진행할 수 있으므로, 이점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고상품의 교환
중고상품은 제한된 재고 내에서 판매가 이루어지므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오픈마켓 상품의 환불
오픈마켓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업체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시 반드시 판매자와 협의 후 반품 접수를 하셔야하며,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능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배송예정일 안내
인터파크 도서는 모든 상품에 대해 배송완료예정일을 웹사이트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인터파크 직배송 상품>
상품은 월~토요일 오전 10시 이전 주문분에 대하여 당일 출고/당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상품은 서울지역/평일 주문분은 당일 출고/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며,
서울외지역/평일 주문분의 경우는 오후 6시까지 주문분에 대하여 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단, 월요일은 12시까지 주문에 한함)
상품은, 입고예정일(제품출시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
~ 상품은 유통특성상 인터파크에서 재고를 보유하지 않은 상품으로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기준출고일:인터파크가 상품을 수급하여 물류창고에서 포장/출고하기까지 소요되는 시간
<업체 직접배송/오픈마켓 상품>
~ 상품은 업체가 주문을 확인하고, 출고하기까지 걸리는 시간입니다.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2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5일이내 출고가 시작되지 않을시, 오픈마켓 상품은 자동으로 주문이 취소되며, 고객님께 품절보상금을 지급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도서(중고도서 포함)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잡지/만화/기프트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를 함께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잡지/만화/기프트/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하시면 :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을 구매시 : 업체별로 상이한 배송비 적용

   * 세트상품의 경우 부분취소 시 추가 배송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북카트에서 배송비없애기 버튼을 클릭하셔서, 동일업체상품을 조금 더 구매하시면, 배송비를 절약하실 수 있습니다.
해외배송 안내
인터파크도서에서는 국내에서 주문하시거나 해외에서 주문하여 해외로 배송을 원하실 경우 DHL과 특약으로 책정된 요금표에
   의해 개인이 이용하는 경우보다 배송요금을 크게 낮추며 DHL(www.dhl.co.kr)로 해외배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해외배송은 도서/CD/DVD 상품에 한해 서비스하고 있으며, 다른 상품을 북카트에 함께 담으실 경우 해외배송이 불가합니다.
해외주문배송 서비스는 인터파크 도서 회원 가입을 하셔야만 신청 가능합니다.
알아두세요!!!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오픈마켓업체의 배송지연시 주문이 자동으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유통의 특성상 출고기간은 예정보다 앞당겨지거나 늦춰질 수 있습니다.
택배사 배송일인 서울 및 수도권은 1~2일, 지방은 2~3일, 도서, 산간, 군부대는 3일 이상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 0개
  •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