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세상을 담은 천자문 자해: 곤편 
천자문 자해1 ㅣ 이응문 ㅣ 담디
  • 정가
25,000원
  • 판매가
22,500원 (10% ↓, 2,500원 ↓)
  • 발행일
2017년 03월 15일
  • 페이지수/크기/무게
576page/188*257*30/1188g
  • ISBN
9788968010583/8968010587
  • 배송비
무료배송
  • 배송예정일
10/05(목) 배송완료예정
  • 현 보유재고
100 권 이상
  • 주문수량
  • 바로구매 북카트담기
  • 제휴몰 주문 시 고객보상, 일부 이벤트 참여 및 증정품 증정, 하루/당일 배송에서 제외되므로 참고 바랍니다.
  • 시리즈 도서
천자문 자해(총3건)
세상을 담은 천자문 자해: 곤편     22,500원 (10%↓)
세상을 담은 천자문 자해: 건편     22,500원 (10%↓)
천자문자해     34,200원 (10%↓)
청고의 주역이야기(총7건)
청고의 주역 풀이: 건곤편     22,500원 (10%↓)
주역을 담은 천자문     21,600원 (10%↓)
세상을 담은 천자문 자해: 곤편     22,500원 (10%↓)
세상을 담은 천자문 자해: 건편     22,500원 (10%↓)
주역의 관문 대학     18,000원 (10%↓)
  • 상세정보
  • 한자는 고대 사람들의 사고방식이나 습관 혹은 의례에서 만들어졌다 『천자문 자해: 건편』은 이러한 한자의 그 어원語源을 살펴 오늘을 사는 지혜를 구하고자 한다.
  • 천자千字를 알면 세상의 이치가 보인다. 위로는 하늘로부터 밑으로는 땅의 이치가 보이고 그 중간으로 인간사의 이치가 두루 살펴진다. “피청구인被請求人을 대통령직에서 파면罷免한다.” 국정농단國政壟斷, 대통령탄핵大統領彈劾, 인용認容, 기각棄却, 각하却下. 지금 대한민국을 가득 메운 말들의 성찬이다. 그런데 어느 하나 만만해 보이는 단어가 없다. 비선실세의 국정농단으로 나라의 앞날이 불확실하듯, 사실 일반 국민들에게는 떠도는 말들조차 그 의미를 정확히 가늠하기가 쉽지 않다. 왜일까? 모두 한자인데다가 일상으로 쓰는 언어들이 아니기 때문이다. 현실이 이런데도 한자를 배울 필요가 없다고 이야기할 수 있을까? 한자漢字로 글자들을 하나하나 풀어보면 그 의미들이 보다 명확해진다. 대통령을 낀 특정인들이 나라의 권력이나 이익을 독차지 하려하다 보니, 국정농단國政壟斷이란 탈이 났다. 언덕 농壟, 끊을 단斷의 농단壟斷은 글자 그대로는 가파른 언덕인데, 실제로는 이익을 독점한다는 의미로 쓰인다. 옛날에 어떤 사람이 시장 근처의 가파른 언덕에 올라가 장을 살펴보고 싼 물건을 사서 비싸게 팔아 이익을 독점하였다는 고사에서 나온 말이다. 이에 분개해 주권을 가진 국민들이 촛불을 들고 들불처럼 일어났다. 그들이 저지른 부정을 규탄糾彈하며 ‘대통령탄핵大統領彈劾’을 외쳤다. 탄핵彈劾은 죄를 조사하여 들추어낸다는 의미다. 왕조시대에는 관리의 죄과를 조사하여 임금에게 아뢰는 일이라 탄주彈奏라고도 했다. 활 궁弓변의 활 탄彈자에는 죄를 바로잡는다는 뜻이 들어 있다. 고대에는 명현鳴弦이라해서 활시위를 울려 악귀를 물리치는 주술의 의미가 들어 있는 글자였다. 캐물을 핵劾자를 파자하면 돼지 해亥에 칼 도刀이다. 원래는 칼 도刀 대신 몽둥이 수?변의 주술 개?자였다고 한다. 몽둥이로 돼지를 때리는 형상이다. 원시시대에는 그릇에 벌레를 담아 서로 싸우게 하여 마지막까지 살아남은 놈에게 강력한 주술의 힘이 있다고 믿었다. 그릇에 벌레가 가득 담긴 벌레 고蠱자에 바로 그런 의미가 담겨 있다. 사람도 죽이는 힘이다. 그래서 고蠱자에는 남을 해치려는 푸닥거리에 쓰는 벌레 또는 술법이라는 해석도 들어 있다. 상대방이 그런 벌레의 영靈을 이용하여 나를 해치려 할 때, 이를 방어하기 위해 쓰인 것이 복숭아나무로 만든 주술 막대였다. 복숭아나무 혹은 옥 등에 모든 악귀들은 주술몽둥이에만 달라붙고 내게는 달라붙지 말라는 벽사?邪의 문구를 새겼다. 요즘 호신용 도구를 가지고 다니듯이 부적처럼 허리에 차고 다녔다고 한다. 한나라 때는 강묘剛卯라는 이름의 부적으로 불렸다. 핵劾자에는 바로 그런 주술적인 행위로 사악함을 때려 물리친다는 의미가 들어있다. 반대로 생각해보면, 탄핵彈劾의 대상은 벌레 같은 사악한 힘을 이용하여 선량한 백성들을 해치려드는 악령쯤으로 해석해 볼 수도 있다. 다행히 어둠을 밝히는 촛불 민심이라는 정의로운 몽둥이가 사사로운 잘못된 욕심을 막아냈다. 탄핵彈劾이라는 본래 의미가 21세기 대한민국에서 시공을 초월하여 되살아난 셈이다. 민의를 대리하는 국회에서 대통령탄핵소추안을 헌법재판소에 냈다. 이를 인정하고 받아들인다는 인용認容으로 판결이 났다. 이로써 피청구인인 대통령은 파면되었다. 대통령을 옹호하는 쪽에서는 태극기까지 흔들며 탄핵안소추를 물리치라는 버릴 기棄, 물리칠 각却 즉 기각棄却을 외쳤다. 앞뒤 맥락 없이 흔들리던 태극기를 한자로 풀어 숭고한 본래의 뜻을 살펴봄도 의미 있는 일이다. 천자문 자해字解로 태극기와 대한민국의 의미를 묻다. 상고시대로부터...
  • 乾편 ㆍ 머리말 0006 ㆍ 일러두기 0010 ㆍ 乾 편 0001. 天(천) ~ 0432. 驚(경) 0018 坤편 0433. 圖(도) ~ 1000. 也(야) ㆍ 圖寫禽獸 畵綵仙靈 (도사금수 화채선령) 0599 ㆍ 丙舍傍啓 甲帳對楹 (병사방계 갑장대영) 0607 ㆍ 肆筵設席 鼓瑟吹笙 (사연설석 고슬취생) 0615 ㆍ 陞階納陛 弁轉疑星 (승계납폐 변전의성) 0622 ㆍ 右通廣內 左達承明 (우통광내 좌달승명) 0630 ㆍ 旣集墳典 亦聚群英 (기집분전 역취군영) 0640 ㆍ 杜稿鍾隸 漆書壁經 (두고종례 칠서벽경) 0648 ㆍ 府羅將相 路夾槐卿 (부라장상 노협괴경) 0654 ㆍ 戶封八縣 家給千兵 (호봉팔현 가급천병) 0662 ㆍ 高冠陪輦 驅?振纓 (고관배련 구곡진영) 0670 ㆍ 世祿侈富 車駕肥輕 (세록치부 거가비경) 0680 ㆍ 策功茂實 勒碑刻銘 (책공무실 늑비각명) 0688 ㆍ 磻溪伊尹 佐時阿衡 (반계이윤 좌시아형) 0698 ㆍ 奄宅曲阜 微旦孰營 (엄택곡부 미단숙영) 0704 ㆍ 桓公匡合 濟弱扶傾 (환공광합 제약부경) 0710 ㆍ 綺回漢惠 說感武丁 (기회한혜 열감무정) 0718 ㆍ 俊乂密勿 多士寔寧 (준예밀물 다사식녕) 0726 ㆍ 晉楚更覇 趙魏困橫 (진초갱패 조위곤횡) 0734 ㆍ 假途滅? ...
  • 이응문 [저]
  • 아호 청고(靑?). 현 사단법인 동방문화진흥회(서울) 본회회장,
    대연학당(대구) 대표.
    주역학의 종장(宗長) 也山 李達선사의 친손자.
    1960년 - 충남 부여 출생. 서울 인왕(초) 대성(중) 숭문(고) 졸업
    1980년 - 경희 법대 입학, 81년부터 84년 야학교사 활동.
    1984년 - 동양학문에 입문하고자 대학(3년)을 자퇴
    1985년 - 大山 김석진(金碩鎭) 선생으로부터 20년간 주역을
    비롯한 동양의 제가경전을 수학.
    - 86년에 아호 청고(靑皐)를 수여받음.
    이후 홍역학회 학술부장 역임(87~99).
    1992년 - 대산 문하에서 첫 역경전문 장원통강(壯元通講).
    2000년 - 한국홍역학회 사무처장 역임.
    2002년 - 故 서현원 선생 후원으로 대구에 이주하여
    대연학당(大衍學堂) 개소.
    2008년 - 대산 선생의 후임으로 동방문화진흥회(사)
    2대 회장을 맡아 현재까지 봉직.

    87년부터 10 수년간 흥사단 한문강좌를 담당하였고
    (88년 흥사단 통상단우 입단)
    성천문화재단과 영남 환경대학원, 계명문화대에서 주역원전을
    강의하였다. 현재는 서울 본회, 대구 대연학당, 김천 등지에서
    주역원전을 비롯한 유학경전을 강의 중이다.
    저서에 [주역을 담은 천자문](2016), [태극사상과 한국문화](2015),
    주요 발표문헌으로 [주역과 천도변화]와 [경원력 해설] 등이 있다.
  • 전체 0개의 구매후기가 있습니다.

인터파크도서는 고객님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과 반품에 드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케 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무료로 반품 됩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상품을 공급 받은 날로부터 7일이내 가능
공급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 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혹은 그사실을 알게 된 날 또는 알 수 있었던 날로부터 30일 이내
상품에 아무런 하자가 없는 경우 소비자의 고객변심에 의한 교환은 상품의 포장상태 등이 전혀 손상되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가능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구매확정 이후(오픈마켓상품에 한함)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물품의 가치가 떨어진 경우
포장 개봉되어 상품 가치가 훼손된 경우
다배송지의 경우 반품 환불
다배송지의 경우 다른 지역의 반품을 동시에 진행할 수 없습니다.
1개 지역의 반품이 완료된 후 다른 지역 반품을 진행할 수 있으므로, 이점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고상품의 교환
중고상품은 제한된 재고 내에서 판매가 이루어지므로,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오픈마켓 상품의 환불
오픈마켓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업체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시 반드시 판매자와 협의 후 반품 접수를 하셔야하며,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능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배송예정일 안내
인터파크 도서는 모든 상품에 대해 배송완료예정일을 웹사이트에 표시하고 있습니다.
<인터파크 직배송 상품>
상품은 월~토요일 오전 10시 이전 주문분에 대하여 당일 출고/당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상품은 서울지역/평일 주문분은 당일 출고/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며,
서울외지역/평일 주문분의 경우는 오후 6시까지 주문분에 대하여 익일 배송완료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단, 월요일은 12시까지 주문에 한함)
상품은, 입고예정일(제품출시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
~ 상품은 유통특성상 인터파크에서 재고를 보유하지 않은 상품으로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1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기준출고일:인터파크가 상품을 수급하여 물류창고에서 포장/출고하기까지 소요되는 시간
<업체 직접배송/오픈마켓 상품>
~ 상품은 업체가 주문을 확인하고, 출고하기까지 걸리는 시간입니다.
주문일+기준출고일+택배사배송일(2일)에 배송완료를 보장합니다.(토/공휴일은 배송기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5일이내 출고가 시작되지 않을시, 오픈마켓 상품은 자동으로 주문이 취소되며, 고객님께 품절보상금을 지급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도서(중고도서 포함)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잡지/만화/기프트만 구매하시면 : 배송비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를 함께 구매하시면 : 배송비 1,5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잡지/만화/기프트/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하시면 :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을 구매시 : 업체별로 상이한 배송비 적용

   * 세트상품의 경우 부분취소 시 추가 배송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북카트에서 배송비없애기 버튼을 클릭하셔서, 동일업체상품을 조금 더 구매하시면, 배송비를 절약하실 수 있습니다.
해외배송 안내
인터파크도서에서는 국내에서 주문하시거나 해외에서 주문하여 해외로 배송을 원하실 경우 DHL과 특약으로 책정된 요금표에
   의해 개인이 이용하는 경우보다 배송요금을 크게 낮추며 DHL(www.dhl.co.kr)로 해외배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해외배송은 도서/CD/DVD 상품에 한해 서비스하고 있으며, 다른 상품을 북카트에 함께 담으실 경우 해외배송이 불가합니다.
해외주문배송 서비스는 인터파크 도서 회원 가입을 하셔야만 신청 가능합니다.
알아두세요!!!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오픈마켓업체의 배송지연시 주문이 자동으로 취소될 수 있습니다.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유통의 특성상 출고기간은 예정보다 앞당겨지거나 늦춰질 수 있습니다.
택배사 배송일인 서울 및 수도권은 1~2일, 지방은 2~3일, 도서, 산간, 군부대는 3일 이상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 0개
  • 0개